세상을 지배하다




언제였더라... <우리의사 선생님>을 관람한 날이니까 대략 한달 전에 다녀온 삼청동 카페 <도도&>입니다. <도도&>은 가정집을 개조한 곳이라 그런지 뭔가 빈티지스러운 인테리어가 돋보이는 카페였습니다. 식사도 할 수 있고, 커피와 차도 마실 수 있는 곳인데 저는 이날 영화가 시작하길 기다리면서 간단하게 아메리카노 한 잔 마시고 나왔습니다. 커피를 마시면서 카페가 아주 예쁘길래 카페의 이곳저곳을 카메라에 담기 시작했습니다. 그럼 <도도&>의 분위기를 같이 한번 느껴보실까요.

▲ 왼쪽에는 이렇게 한옥도 한 채 있었어요. 이곳도 <도도&>이긴 한데 식사 메뉴가 주력인 것 같습니다. 반면 우측에 보이는 가정집을 개조한 건물에서는 Coffee & Dessert란 간판이 말해주듯 커피와 디저트를 위주로 판매하는 것 같구요. 여기서 밥을 먹고 옆에가서 커피와 디저트를 먹으라는 건가요? 저 한옥은 들어가보질 않아서 확실하진 않습니다. ㅎㅎ


▲ 옆에 한옥도 그렇고 가게 입구에 화환이 많았는데 개업한지 얼마 안됐나봐요.


▲ 무엇을 먹을까나... 메뉴는 정말 다양했습니다. 맥주와 커피를 비롯한 각종 음료와 아이스크림, 맛있어 보이는 빵들, 간단한 요기를 할 수 있을만한 음식들...

▲ 아메리카노를 주문했습니다. 가격은 4,200원인데 사이즈가 작습니다. 스타벅스 그란데 사이즈가 4,100원인데 3,700원짜리 톨 사이즈와 비슷하네요. 커피 맛도 그렇게 좋지는 않았습니다. 어디 커피인지는 모르겠으나 신맛이 상대적으로 강하게 느껴져서 바디감이 좀 떨어지더군요. 신선도는 그냥저냥...

▲ 카페 직원들의 활기찬 분위기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도도&>은 1층과 2층, 테라스를 비롯 가게가 넓기 때문에 직원들도 많더군요. 저는 2층으로 올라갔습니다. ㅎㅎ



▲ 소품들도 그렇고 의자와 테이블도 그렇고, 전체적으로 참 빈티지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죠?

▲ 이런 벽난로도 있고요. 겨울에는 참 따뜻할 것 같습니다. ^^




▲ 테라스가 아주 넓습니다. 이날 날씨가 아주 더워서 실내에 있고 싶었지만 테라스만 흡연이 가능하다고 하여 왔다리 갔다리 했어요.

▲ 바로 길 건너에 <씨네코드 선재> 극장이 보이네요. 커피도 다 마셨고 이제 그만 영화를 보러 가야겠습니다. 카페 <도도&>, 다음에도 영화를 보로 오면 다시 한번 들러봐야겠습니다.

신고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KODO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커피전문점이 보편적이어서 카페에 갈 일이 거의 없는터라
    카페는 가본지가 한참 되었습니다.
    사진들을 보니 아기자기하고 특히 빵들이 맛있어 보이네요...^^

    2010.06.16 16:33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죠. ㅎㅎ
      커피전문점이 보편화되다보니 오히려 만만해졌습니다.
      이런 카페에는 가끔씩 들르는 것도 좋을 것 같아요.
      색다른 느낌이 있으니까요. ㅎㅎ

      2010.06.21 03:42 신고
  2. BlogIcon 사이팔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스타일 유행하면 바로 부산으로 밀고 내려오죠.....^^
    조만간 부산에서도 많이 보일듯합니다....^^

    2010.06.16 17:13 신고
  3. BlogIcon 아빠공룡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깥에서 보는것과 안에서 보는게 전혀 달라보이네요!!
    멋진곳이네요~

    2010.06.16 19:07 신고
  4. BlogIcon 라이너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정말 멋진 곳인데요? ^^
    잘보고갑니다.^^

    2010.06.16 19:18 신고
  5. BlogIcon 여 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분위기가 정말 끝내주네요..
    저런곳 가보고 싶은데..싶은데..ㅠㅠ

    2010.06.17 01:15 신고
  6. BlogIcon 아바래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분위기가 장난 아니네요^^
    요즘은 예쁜 카페가 너무 많아서 카페 투어라도 가고싶은 마음이네요ㅎㅎ

    2010.06.17 08:57 신고
  7. BlogIcon 못된준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같이 날씨 좋은날...테라스에 앉아...시원한 차 한잔..
    마시면 세상 부러울것 없겠는걸요.~~

    카페가 너무.....이쁩니다.
    엔틱스런 가구들 또한....분위기 있어 보이구요.~~
    흠...서울가면..꼭 가볼께요.~~

    2010.06.17 09:54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나 말입니다.
      따뜻한 햇빛 쬐면서 시원한 차 한잔에 담배 한대..ㅋㅋ
      최고죠. ㅜㅜ
      근데 이제 장마철이라 당분간 햇빛 구경하기 힘들겠어요.
      뭐 비를 구경하면서 커피 한잔 하는 것도 나름 괜찮지요. ^^

      2010.06.21 03:50 신고
  8. BlogIcon rind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페 분위기도 좋고, 메뉴가 참 다양하군요.
    날씨가 선선할 때 테라스에서 먹고 싶어요. (테라스를 좋아하죠 ㅎㅎ)
    커피는 좀더 지나면 맛있어지려나요? ㅎㅎㅎㅎㅎ
    그러고 보면 레인맨님, 커피에도 깊은 조예가 있으신 것 같아요 ^^

    2010.06.18 02:24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조예까진 아니지만 커피를 되게 좋아하긴 합니다. ㅎㅎ
      이번에 남아공에 가서도 기념품은 별로 사지도 못하고 커피만 잔뜩 사들고 왔어요.
      한국에서는 보기 어려운 커피들이 많더군요. ㅎㅎㅎ
      또다른 소득이었습니다. ^^;

      2010.06.21 03:55 신고
  9. BlogIcon jpeti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페 분위기가 너무 좋은것 같아요~
    메뉴도 다양하고~! 기억해둬야겠어요~^^

    2010.06.20 21:01 신고
  10. BlogIcon 영심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여기 느낌이 꽤 괜찮은데요?ㅎㅎ

    2010.06.21 00:04 신고
  11. BlogIcon 하늘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번에 얼핏 지나가면서 봤던거 같아요.
    전 아직 삼청동거리를 제대로 걸어 본적이 없어서요... ㅎㅎ
    다음에 기회가 되면 한번 들려봐야겠어요

    2010.06.24 12:05 신고


1425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