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Intro

오랫만의 극장 나들이, 어떤 영화를 볼까? 2011년의 첫 번째 극장 관람이니 후회하지 않을 만한 작품을 골라야겠다. 옳지, 코엔 형제의 <더 브레이브>라면 탁월한 선택이 될 것 같다. 음, 그런데 한국 영화를 선택하는 것이 아무래도 좋을 것 같다. 자막을 읽을 자신이 없다.

변신

그렇게 선택한 영화 <조선명탐정: 각시투구꽃의 비밀>, 1월 말께 개봉하여 한달 동안 500만에 가까운 관객들을 극장으로 불러들인 2011년 상반기 최고 흥행작이다. 김명민의 팬이라 개봉일을 손꼽아 기다리긴 했지만 작품에 대한 기대가 아닌 단순히 김명민에 대한 기대였을 뿐, 그렇게 끌리는 작품은 아니었다. 영화를 본 결과 작품에 대한 기대를 하지 않은 것은 역시나 적절한 마음가짐이었다는 생각이 든다.

기대치가 적었던 만큼 <조선명탐정>이 주는 재미를 충분히 느낄 수 있었다. 오달수의 존재감은 유쾌한 버디무비로서의 완성을 이끄는 힘이 되며, 변화무쌍한 김명민의 이미지 변신은 관객들의 웃음을 보다 쉽게 훔치는 요소로 작용한다. 김명민은 과거 <불량 가족>이라는 드라마를 통해 코믹한 캐릭터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한 바 있지만 그의 평소 이미지는 절대 가볍지 않다. 배우가 지닌 평소의 이미지는 다른 이미지로 변신을 시도했을 때 플러스 요인이 된다. 이는 물론 연기력이 뒷받침 되었을 때 유효한 이야기이고 연기가 안되면 역효과를 불러일으키는 것이 자명한 사실이다. 김명민은 명탐정역을 잘 소화해냈고, 그런 점에서 그의 연기 변신은 성공적이라고 볼 수 있다.


ⓒ 청년필름 / 위더스필름. All rights reserved.

단순성

김명민의 연기 변신과 더불어 <조선명탐정>이 가진 가장 큰 매력을 꼽으라고 한다면 영화가 가진 단순함을 주저없이 꼽고 싶다. 사실 <조선명탐정>은 김탁환의 추리소설 <열녀문의 비밀>을 영화화한 작품이다. 참고로 김탁환 작가는 오늘날의 김명민을 만든 작품이기도 한 <불멸의 이순신>의 원작자이기도 하다. 추리물은 단순한 장르가 아니지만 <조선명탐정>은 지극히 단순한 영화라는 아이러니가 느껴진다. 이는 가이 리치의 <셜록 홈즈> 같은 영화와 그 맥락을 함께한다. 원작과 전작이 가진 무거운 느낌을 버리고 유쾌하고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장르적 요소로 승부를 보겠다는 영화의 의도이다.

이러한 아이러니가 관객들에게 아주 잘 먹힌 것 같다. <혈의 누>와 같은 영화는 싫어. 무거운 분위기도 싫고, 내 머리가 복잡해지는 것도 싫어. 우리나라 관객들의 취향이 그렇다. 치밀하게 잘 짜여진 내러티브와 그로 인한 서스펜스보다 눈으로 보여지는 것에서 오는 즐거움을 원한다. 즉, 단순하지만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장르적 요소를 원한다. 코미디, 액션, 판타지가 그러한 요소들이다. <조선명탐정>은 그런 관객들을 접대하기 위해 만들어진 상업영화이고 결국 큰 성공을 거두었다.

영화의 후반부에는 나름대로의 반전요소들이 산재되어 있다. 사실 반전이라고 하기에도 민망한 수준의 짜맞추기일 뿐이다. 그도 그럴 것이 앞에서 해놓은 것이 없다. 뒤에 와서 여러 내용과 설정을 비틀어 봤자 그냥 그런가보다 하는 수준이지 별다른 감동을 느낄 수 없다. 뭐 이런 것들도 반전을 좋아하는 관객들을 위해 만들어진 요소라고 본다. 관객이 원하는 영화를 만드는 것도 좋다. 그런데 좋은 영화를 잘 만들면 관객들은 알아서 극장을 찾는다.


※ 본문에 사용된 모든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그 모든 권리는 ⓒ 청년필름 / 위더스필름. 에 있음을 밝힙니다.



신고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나만의 판타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혈의누..!!
    만약 혈의누와 같은 분위기였다면 정말 보고 싶지 않았을겁니다. ㅠㅠ

    요즘들어 영화 한 편 보고 싶다는 생각이 간절했는데
    정말 딱 맞춰서 추천해주신거 같습니다. ㅎㅎ

    2011.03.07 10:57 신고
  3. BlogIcon 바람될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보러갔다가 시간이 안맞아
    평양성을 봤는데요...
    좀 기다렷다 볼걸그랬나봐요..
    평양성.. 안습이였거든요..ㅡㅡ

    2011.03.07 11:10 신고
  4. BlogIcon ageratu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보기에 부담 없고 좋더라구요..ㅋㅋ

    2011.03.07 11:21 신고
  5. BlogIcon 샘이깊은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정말 보고싶어요.
    좋은 월요일 되세요^^

    2011.03.07 11:24 신고
  6. BlogIcon 너서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이 영화를 가족들과 함께 봤습니다.
    부담 없이 볼 수 있는 영화더라구요.

    2011.03.07 11:55 신고
  7. ㅎㅎ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KBS드라마 <불멸의 이순신>의 원작은 <김훈의 칼의 노래>와 <김탁환의 불멸> 입니다.
    그중에서 김탁환의 불멸은 원균을 지나치게 미화한다고 논란이 많았지요. 네티즌들의
    반발이 거세지니까 제작진이 신경을 썼는지 중반부터는 그나마 조금씩 나아지기는 했지만요.

    그리고 드라마가 김명민을 만든것이 아니라 오히려 드라마가 인기를 얻은 것은 김명민을 비롯한 연기자들의 열연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2011.03.07 12:55 신고
  8. BlogIcon 신기한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명탐정도 시리즈로 할건가 봅니다.
    김명민씨 역시 대단합니다.,.

    2011.03.07 13:07 신고
  9. BlogIcon 여우별사탕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기대는 안하고 그냥 막연히 영화가 보고싶다! 라는 생각에 저녁에 근처 영화관가서 봤는데 가볍게 웃기위해서 보기엔 좋은거같더라구요~ 근데 원작인 열녀문의 비밀은 좀 내용이 무거운가봐요? 영화부터 봐서 그런지 상상이 안가네요'~';;기대안하고 약간 기분도 울적하고해서 재밌을거같은거 골라서 봤는데 재밌긴 재밌었어요..우울한 기분을 털고 영화관에서 나왔으니깐요//

    2011.03.07 14:27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원작은 읽어 보지 않아 잘 모르겠으나
      어찌됐든 추리물이란 게 대체로 좀 무겁죠. ㅎㅎ
      그에 반해 조선명탐정은 아주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영화인 것 같습니다.

      2011.03.08 09:53 신고
  10. BlogIcon 굴뚝 토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만에 레인맨님 영화 소개 글을 보니 반갑습니다...ㅎㅎㅎ
    안그래도 관심 가던 영화인데, 소개 글 읽고나니
    더 보고싶어집니다.^^

    2011.03.07 16:17 신고
  11. 혈의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혈의누가 살인사건이었나요?
    극장에서 참 재밌게 봤던 기억이 나는데..
    어설픈 코믹은 싫어함
    특히 조폭이야기...최악........
    한국영화판은 조폭이야기로 흥하고
    조폭이야기로 망했습죠....

    2011.03.07 16:57 신고
  12. BlogIcon bluejerr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랫만에 영화이야기^^
    이거 보고싶었는데... 리뷰를 보니 도전!

    2011.03.08 11:39 신고
  13. BlogIcon PAVL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까지 죽 보면서 천천히 봐야지...하는 생각을 합니다. 영화 은근 재미있을 것 같다는 생각은 했어요!
    (혈의누 좀 괜찮다고 생각하는 1인입니다.^^)

    2011.03.08 14:22 신고
  14. BlogIcon 버드나무그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재밌게 봤었는데, 벌써 500만명인가요? 대단하네요.

    2011.03.08 21:43 신고
  15. BlogIcon 여 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람한지 꽤지났는데 아직 리뷰도 못올리고 있었는데..
    벌써 500만인가보네요...
    다양한 구성이 눈에 띄는듯 하긴했지만
    좀 억지스러운 모습도 있긴하더라구요..

    2011.03.08 23:18 신고
  16. BlogIcon 드자이너김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에 저희 회사에 명탐정 팀이 깜짝 방문해서 저도 깜짝 놀란 사건이 있었드랬죠..ㅎㅎ
    전 아직 못봤는데 보신 분들이 재밋게 봤다고 해서 DVD가 나오길 목빠지게 기다리고 있습니다.. 극장에는 갈수가 없으니..ㅠㅠ

    2011.03.09 02:22 신고
  17. 에우로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개같은 놈을 봤나...!!!

    ㅡ.ㅡ^

    치..칭찬일세...;;

    2011.03.09 23:38 신고
  18. BlogIcon 뀨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명민 만세!
    전 이거 휴대폰에도 담아두었지 말입니다...
    ...절대 한지민 때문은 아닙니다.

    2011.04.08 02:20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뀨우님의 정체성을 재고해보시기 바랍니다.
      왠 한지민입니까.
      그건 마치 제가 오달수 때문에 휴대폰에 담는 것과 같은 이치입니다.

      2011.04.09 13:21 신고
  19. BlogIcon 자드반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말이 마음에 닿네요
    [좋은 영화를 잘 만들면 관객들은 알아서 극장을 찾는다]

    2011.07.23 21:20 신고
  20. BlogIcon 즈라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에 딱 맞는 평인 것 같습니다.
    깔끔하고 잘 정리된 감상기에 감탄하고 갑니다. ㄷㄷㄷㄷ

    2011.08.30 13:23 신고
  21. 나 영화감독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볍게 보는 것을 좋아하는 게 아니저
    그러면 맨날 코미디만 대박 흥행나게요?
    뭘 대부분 가벼운걸 좋아합니까? 그런것은 아저씨들이나 좋아하구요

    이 영화가 흥행 난 이유는 감동과 또 코미디 추리(미약하지만) 적절한 밸런스가 이루어져서
    딱 보고나서 "괜찮다" 이런 느낌을 주기 때문이저

    너님의 말씀은 성급한 일반화의 오류입니다.

    2012.01.25 15:57 신고


1425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