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지난 주말 압구정 로데거리에 위치한 <합기반점>에 다녀왔습니다. 레뷰 프론티어 리뷰어로 선정돼서 다녀온 <합기반점>은 뉴욕 차이나타운 스타일의 레스토랑인데요. 한마디로 중국집입니다. 그런데 우리가 알고 있는 일반적인 중국집과는 전혀 다른 곳이에요. 자장면을 판매하지 않는 중국집, 꽃게 요리의 차별화된 맛을 선보이는 중국집, 모든 메뉴의 테이크아웃이 가능한 중국집입니다. 제가 뉴욕에 직접 가본 적은 없지만 영화를 통해 늘상 보던 뉴욕을 떠올려 보면 참으로 뉴욕스러운 중국집인 것 같습니다. ㄷㄷㄷㄷ;

▲ <합기반점>은 압구정 로데오 새마을식당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한양아파트 건너 로데오거리에 진입하면 막다른 길 좌측에 코데즈 콤바인(Codes Combine)이라는 의류 매장이 있는데요. 그 옆에 아디다스 매장도 있고요. 그 맞은편이 <합기반점>입니다. 좁은 골목에 간판이 보이는군요. 자세한 위치는 포스트 하단의 지도를 참고해 주세요. 잘 모르겠으면 무조건 아디다스만 찾으면 됨. 후후...

▲ 가게 입구에 요로코롬 메뉴판이 있습니다. 메뉴를 확인하고 들어가셔도 되요. 그런데 메뉴판이 바뀌었나봐요. 다른 블로그 보니까 그림 메뉴판이던데 그림은 찾아 볼 수가 없었어요.


▲ <합기반점>의 분위기는 대략 이러합니다. 가게는 그렇게 크지도 작지도 않으며, 테이블은 대략 10개정도 있습니다. 분위기 괜찮죠? 앞서 말한 뉴욕스러운 중국집 맞는 것 같죠? ㅎㅎ

▲ 테이블 마다 자스민차를 따라 마실 수 있는 컵과 음식을 덜어 먹을 수 있는 접시, 그리고 숟가락, 젓가락, 냅킨 등이 비치되어 있습니다. 이제 그만 떠들고 음식을 소개해 드릴게요.

▲ 이날 날씨가 좀 더웠는데 얼음물을 따로 가져다 주셨습니다. 제가 주문한 음식들을 보세요. 저 혼자 다 먹었답니다. 영화도 혼자 보고 밥도 혼자 먹고... 이날도 밥 먹고 혼자 <방자전>을 보고 왔습죠. 이런 제 자신이 정말 뉴욕스러운 것 같습니다. 동시에 뜨거운 연민을 느낍니다. 그럼 음식 소개해드릴게요. ㅋㅋ


화조기 (Sichun Chicken)

▲ 이 요리의 이름은 '화조기'입니다. 부드러운 닭고기에 화조(산초) 양념을 더해 튀긴 요리입니다. 중국 전통 향신료인 화조가 더해져서 매콤한 맛이 느껴졌습니다. 중독성이 강한 음식 같아요. 그런데 제 입맛에는 약간 짜더군요. 음식을 싱겁게 드시는 분들은 주문 전에 미리 말씀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

▲ 고추의 단면을 보세요. 정말 매콤하게 생겼습니다. ㄷㄷ; 또한 '화조기'에는 땅콩이 들어있어 매운 맛을 어느 정도 중화시켜줌과 동시에 고소함을 더해주고 있습니다.

▲ 닭고기의 단면을 보세요. 고기보다 튀김옷의 비중이 더 높아 욕나오게 만드는 동네 중국집의 탕수육이나 닭고기 요리와는 다릅니다. 참고로 '화조기'의 가격은 14,000원입니다.


게살 볶음밥 (Crabmeat Fried Rice)


▲ 다음은 '게살 볶음밥'입니다. 오동통한 게살과 부드러운 계란이 담백한 조화를 이루고 있습니다. <합기반점>에는 '게살 볶음밥' 말고도 '짬뽕밥'과 '닭고기 볶음밥', '카레 새우 볶음밥' 등의 RICE 메뉴가 있는데 꽃게 요리가 유명한 곳이라 해서 '게살 볶음밥'을 주문해봤습니다. 가격은 6,000원이고 아주 맛이 좋았어요. 진짜 게살입니다. 오양 맛살이나 뭐 그런 거 아니에요. ㄷㄷㄷ;

▲ '게살 볶음밥'을 확대한 사진입니다. 부서진 밥알도 없고 잘 볶아진 밥알 하나하나가 따로 놀고 있어요. 그래서인지 식감이 아주 좋았습니다. 밥의 양도 적당하고 한끼 식사로 손색이 없어 보입니다.

▲ 이건 이제 '게살 볶음밥'에 딸려 나오는 파송송 계란국입니다. 우측에 보이는 것은 양배추 피클 같은데 단무지 대신 나오는 기본 반찬인 듯 합니다. 맛있어요. 계속 리필해달라고 하세요. ㅎㅎ

▲ 후후후... 깨끗이 비웠습니다. 저 고추도 다 먹고 싶었습니다만 날도 더운데 속에서 열불이 날 것 같아 자제했습니다. 제가 마른 체형에 비해 한숟가락 하는 편입니다. 혼자서 피자 두 판 먹는다니까요. ㄷㄷ;


▲ 디저트로 등장한 포츈 쿠키입니다. 자스민차와 함께 입가심 하시고 쿠키의 문구도 확인해보세요. :)

▲ <합기반점>의 내부 인테리어 사진 몇 장 더 올립니다. 사진은 클릭해서 보시고, 바로 아래 핸드헬드로 촬영한 단편 동영상도 하나 올리니 한번 확인해보세요. 어떤 분위기인지 대충 느껴지실 겁니다. :)

This text will be replaced

저는 이날 '화조기'와 '게살 볶음밥'을 먹었지만 요리는 다양합니다. 쇠고기와 돼지고기, 새우, 해물요리 등을 판매하고 있으며, 쌀국수 등의 면요리도 있습니다. 칭타오 맥주를 포함, 각종 음료들도 판매하고 있으니 시원하게 한 잔 하시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참고로 가격을 말씀드리자면 식사류는 5천원에서 7천원, 요리류는 13천원에서 25천원까지 다양합니다. 남아공 월드컵이 얼마 남지 않았는데 맛있는 음식을 먹으면서 <합기반점>에 비치된 대형 LCD 티비를 통해 월드컵 응원을 하는 것도 좋을 것 같네요.


신고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bluejerr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다 드셨근여... ㅎㅎㅎㅎ
    방자전을 혼자 보셨다니여...
    전 친구와 도전!!!!

    2010.06.06 19:14 신고
  3. BlogIcon 클로로포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들 한자 읽을 줄 알...까요, 과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게살비빔밥, 참 맛있어 보입니다.
    방금 밥 먹고 배 두드리며 컴퓨터 앞에 앉았는데 먹고싶어 지네요.

    2010.06.06 19:29 신고
  4. BlogIcon 필받았어호빵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Reignman 도 프론티어가 되셨군요~
    저도 프론티어인데 말이죠 ㅜㅜ

    이거 그냥 예약하고 가서, 레퓨 프론티어 당첨자라고 하고
    주문해서 먹으면 되는 건가요 ? ? ㅜㅜ 쿠폰 같은게 안오는것 같아서요 ㅜㅜ
    흑흑. 이런거에 소심해요 전.. . ㅋㅋ

    2010.06.06 19:39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무지 소심합니다. ㅋㅋ
      전화 하셔서 필명과 성함 말씀하시고 시간 잡아 예약하시면 되요.
      그럼 다 알아서 해주실 겁니다.
      식사 맛있게 하고 오세요. ^^

      2010.06.06 20:28 신고
  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0.06.06 21:48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런.. 그런데 괜찮습니다.
      포츈쿠키 맛은 없더라고요. ㅎㅎㅎ
      뷰같은 경우에는 포스트 공개와 뷰발행을 따로 관리하다보니 그렇게 된거에요. ㅎㅎ

      2010.06.07 07:53 신고
  6. BlogIcon 스윗루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리뷰어로 선정되어서 갔다왔는데요... 음식이 정말 맛있더라구요.. 화조기도 정말 맛나보이네요...저는 블로그에서 유린기 맛있다고 보구가서 그거 시켜먹었어요...쌀국수랑요..으 게살밥도 정말 고실고실 맛있어보이네요,..

    2010.06.06 22:06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직 포스팅은 안하셨군요.
      저도 원래 쌀국수 먹을려고 했는데 날씨가 넘 더워서 게살볶음밥으로 급 교체했어요. ㅎㅎㅎ

      2010.06.07 08:01 신고
  7. BlogIcon 햄톨대장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홋!! 저도 당첨되서 토욜에 가볼 예정이에요! 쿠쿠쿳~
    아.. 뭘 먹을지.. 행복한 고민을 해봐야겠군용!

    2010.06.06 22:10 신고
  8. BlogIcon Zorr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우 리뷰 멋지게 잘하셨는데요?^^
    저도 이런 맛집 리뷰 해보고파요~ㅎㅎ

    2010.06.06 22:35 신고
  9. BlogIcon 사라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치까지 상세한 설명~! 음~!!
    합기반점에서 상 줘야 할 것 같은 리븁니다.. ㅋㅋ
    저도 막~ 가고 싶어져요. ^^

    2010.06.06 23:45 신고
  10. BlogIcon 신기한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레뷰 프론티어 응모할걸
    응모인원을 많이 모집하는 줄 정말 몰랐어요

    중국집 치고는 확 트이는 가게내부가 참 맘에 듭니다.
    합기반점 꼭 한번 가보고 싶네요.
    게살볶음밥이 탐나용

    2010.06.06 23:54 신고
  11. BlogIcon rind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국에서 가봤던 중국 레스토랑과 비슷한 느낌인 것 같아요. 외국 스탈~을 추구한 걸까요 ㅎㅎ
    게살볶음밥이 맛있어보이네요 ^^
    그러고보니 레인맨님 이제 출국하실 날짜가 멀지 않았겠군요.
    남은 시간 준비 잘 하시고, 들려주실 소식 기대하고 있습니다 ^^

    2010.06.07 02:05 신고
  12. BlogIcon 뀨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위의 클로로포름님...포스팅 안 읽은 티 내신다♡ 앗흥
    게살 볶음밥...아....아침 안 먹었는데 완전 먹고 싶네여 흐엉흐엉
    남기신 고추라도 주워먹고 싶은 이 심정..

    2010.06.07 09:19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런거였군요.
      저 고추는 되게 매웠어요.
      게살 볶음밥은 게살만 있으면 집에서도 만들어 먹고 싶어요.
      오양맛살로라도 어떻게 해봐야겠어요. 앗흥

      2010.06.07 22:30 신고
  13. BlogIcon 디자인이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프론티어 당첨되셨네요^^ 부러워요 ㅎㅎ
    테이블세팅에 또 감탄...+.+ 식기들이 심플하니 넘 이뻐요
    게살볶음밥 음...먹고싶네요!

    2010.06.07 12:35 신고
  14. BlogIcon 긍정의 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볶음밥 츄릅~>_<
    레뷰에서 모집하는 글은 봤는데 일정상 못갈 것 같아서 지원하지 않았습니다.
    어떤 곳인지 궁금했는데 레인맨님 리뷰 보니까 알것 같아요~
    분위기도 좋아보이네요~:-)

    2010.06.07 13:13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랬군요..저도 이번 주와 다음 주는 좀 바빠서
      당첨되자마자 후딱 다녀왔어요. ㅎㅎ
      이거 딱 긍정의 힘님을 위한 프론티어였는데.. ㅎㅎ

      2010.06.07 22:32 신고
  15. BlogIcon 서늘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직 점심 못먹었는데 ㅜㅜ 배고파요

    2010.06.07 14:29 신고
  16. BlogIcon shinluck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야, 진짜 깔끔하네요. 저희 동네 짜장면 집이랑 비교가되지 않는군요 ㅎㅎ
    저도 가보고 싶어져요!

    2010.06.07 16:19 신고
  17. BlogIcon jpeti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오늘 다녀왔는데..
    전...포춘쿠키 안주더라구요..ㅠㅠ

    2010.06.07 18:54 신고
  18. BlogIcon 여 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도권은 이런 다양한 분위기와 맛집들이 많아 항상 부럽습니다.^^ 맛을 둘째 치고 사진과 같은 분위기와 독특한 식시들만 봐도 즐거움이 생길거 같네요.

    2010.06.08 09:58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말 맛집이 많긴 한데 맛없는 맛집도 많죠. ㅎㅎ
      5천원짜리 순두부를 먹더라도 맛없는 집에서 먹으면 정말 아까워요. ㅜㅜ

      2010.06.08 15:59 신고
  19. BlogIcon 뀨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RSS타고 와서 저번에 덧글 달았는데 레뷰 타고 또 왔어염....
    새삼 또 먹고 싶네요. 전 저쩔 수 ㅇ벗는 축생인가봅니다...
    그나저나 추천 누르려고 얌전히 두 손 모으고 기다리는데
    느려터진 레뷰는 아직도 포스팅을 더 읽으래요.......되새김질 하라는 거냐....
    그래서 전 아직도 레인맨.티스토리.컴/532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0.06.08 11:45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새삼이 뭔데 또 드시고 싶은 거에요.
      검색해보니 '새삼은 메꽃과의 한해살이 기생 식물이다'라고 나오는군요.
      풀을 좋아하시는군요.

      ㅋㅋㅋㅋㅋㅋㅋㅋ얌전히 두 손 모으고 기다리셨다구요?
      왠지 막 빨리빨리를 외치셨을 것 같은데...
      다음에는 살포시 esc를 눌러주세요. 그럼 추천이 됩니다. 후후

      2010.06.08 16:02 신고
  20. BlogIcon 파아란기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 해도 군침이 팍팍 도네요.^^
    근데 레인맨님 언제 남아공에 가세요.?^^

    2010.06.08 21:13 신고
  21. BlogIcon Whitewn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스크롤내리다가 좌절...
    근데 남아공 무법천지라는데 조심하세용 한국취재팀도 벌써 여러번 습격!

    전 지원 금액 보고 김빠져서
    그냥 싼걸로 암거나 주세요 하고 왔어요!
    하지만 꽃게튀김은 꼭 먹어보고 싶네요 ㅠ0ㅠ~

    2010.06.09 11:09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전 혼자 먹어서 그런지 2만원으로도 배부르게 먹고 왔습니다. ㅎㅎ
      남아공은 한 100명씩 몰려다닐 것 같아서 크게 걱정은 안하고 있어요.

      2010.06.09 15:49 신고


1425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