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This text will be replaced

며칠 전 이웃 블로그를 돌아다니다 티저영상을 하나 보게 됐습니다. 바로 위에 보이는 42초짜리 짤막한 영상인데요. 상당한 궁금증을 유발시키는 흥미로운 영상이었습니다. 영상의 끝부분에는 'WHAT IS THE DJC?'라는 문구로 호기심을 자극하기도 하더군요. 암튼 영상을 보게되면 주인공으로 보이는 한 남자가 두리번 거리다가 지나가는 남자 두 명을 따라가는데요. 남자 두 명은 DJC라는 간판이 붙어있는 문안으로 들어갑니다. 뒤늦게 헐레벌떡 따라온 주인공이 들어가려고 하자 간판은 이내 사라져버립니다. 문을 열고 들어가보니 왠 마네킹만 잔뜩 있고 주인공은 OTL자세를 취하며 절규하네요. DJC가 도대체 무엇인지 곰곰히 생각해 보게 됩니다. 지나가던 남자에게는 문의 안쪽 공간이 환한 빛을 내뿜고 있었는데 주인공이 들어가니까 전혀 다른 듯한 공간으로 바뀌는 모습을 보면 뭔가 특별한 공간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클럽인 것 같기도 하고, 미지의 세계와 연결되는 통로인 것 같기도 합니다.

영화에서 비슷한 장면을 본 것 같기도 합니다. 예컨대, 스탠리 큐브릭 감독의 유작인 <아이즈 와이드 셧>이란 영화에서 주인공인 톰 크루즈가 비밀스러운 집단에 초대되고, <해리 포터와 불사조 기사단>에서 등장하는 비밀단체나 그리몰드 광장에 있는 불사조 기사단의 비밀장소 등의 요소가 떠오르기도 합니다. 결국 뭔가 비밀스러운 느낌이 강하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더욱 궁금해지는 것 같고요. 암튼 이 영상을 보고 저는 또 다른 영화가 하나 생각났습니다. 티저영상에서 본 것 처럼 존재하지만 존재하지 않는 듯한 특별한 공간을 소재로 한 영화입니다. 좋은 글감이 하나 생긴 것 같아 기분이 좋네요.



영상을 보는 순간 저의 뇌리를 스치고 지나간 영화는 바로 <파르나서스 박사의 상상극장>과 <큐브> (Cube, 1997)라는 영화입니다. <파르나서스 박사의 상상극장>은 마법의 거울이 하나 등장을 하는데요. 거울 안쪽은 미지의 공간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참 마음에 드는 영화였는데 주목을 많이 받지 못해서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큐브>는 아주 오래전에 봤던 영화이긴 하지만 그 임팩트가 워낙 강렬하게 남아 있어서 아직도 그때의 긴장감을 기억하고 있을 정도로 서스펜스가 장난이 아닌 영화였습니다. 영화 <큐브>는 큐브퍼즐같은 공간속에 갖힌 사람들의 탈출을 그린 SF 공포영화입니다. <쏘우2>와도 아주 비슷한 영화라고 볼 수 있겠네요.


세상에는 다양한 사람이 존재한다

<큐브>의 시나리오는 상당히 흥미롭습니다. 글로 설명하기에는 상당히 골치가 아픈 내용이기는 하지만 영화를 직접 보면 그렇게 어렵게 느껴지진 않습니다. 17,576개의 큐브로 이루어진 거대한 미로의 한 부분, 정육면체의 방에서 여섯 명의 등장인물과 함께 영화는 시작합니다. 이들은 이 곳에 어떻게 왔는지, 왜 오게 됐는지도 모르고 서로에 대해서도 전혀 알지 못합니다. 하지만 여섯 명 모두 같은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바로 이 곳을 탈출해야 하겠다는 것이죠.

이 영화에서 무엇보다 흥미로운 것은 등장인물들의 각기 다른 성향과 개성(?)인데요. 등장인물들은 모두 다른 직업을 가졌고, 나이와 성, 피부색까지 모든 요소가 제각각입니다. 경찰도 있고, 여의사도 있고, 탈옥수와 자폐증 환자, 젊은 수학천재, 건축가도 있습니다. 비록 여섯 명밖에 되지 않는 적은 수의 사람이지만 이렇게 각기 다른 인물들을 등장시킴으로써 이 영화는 세상의 다양한 사람을 표현하고 싶어했던 건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제가 그렇게 생각한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세상은 끊임없이 변화한다

영화의 배경이 되는 '큐브'라는 공간은 폐쇄된 공간이긴 하지만 여러 개의 문이 달려 있습니다. 어느 문으로 가는 것이 정답인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1번 문을 택했다가는 상처를 입을 수도 있고, 2번 문을 택했다가는 자칫 죽음에까지 이를 수도 있습니다. 3번문을 택함으로 해서 잠시나마 쉴 수 있는 시간이 될 수도 있고, 4번문을 택하는 것이 다음으로 가는 정답이 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영화를 보다 보면 등장인물은 물론 관객들까지 오싹하게 만드는 요소가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큐브가 살아있다는 것입니다. 이 큐브라는 공간은 서로 위치를 바꾸기도 하고, 계속해서 움직이며 등장인물들을 압박합니다.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 이 세상도 마찬가지인 것 같습니다. 과학기술의 발전은 인간의 삶을 더욱 윤택하고 편리하게 바꿔줍니다. 그러나 이런 문명의 발전은 자연과 환경을 파괴하는 요소로 작용하기도 합니다. 또한 문화의 발전은 사람들의 인지를 넓혀주어 보다 진취적이고 행복한 삶으로의 변화를 돕기도 합니다. 이러한 세상의 모든 변화에 발맞추어 인간들은 성찰과 자기계발을 위해 노력합니다. 세상의 변화에 따라 인간은 함께 변화를 추구하고 있는 것입니다. 이것은 세상과 타협하고 시대의 흐름에 맞는 올바른 선택이 되기도 합니다. 고로 더 높은 사회적인 지위와 명예를 꿈꾸고, 더 많은 부와 명성를 얻기위한 인간들의 노력은 앞으로도 계속 될 것입니다.


큐브라는 공간에는 여러 개의 문이 있습니다. 우리가 사는 세상에도 이러한 문은 어디에든 존재하고 있습니다. 어떤 문은 나락으로 연결되는 통로가 될 수도 있지만 어떤 문은 매우 특별한 공간으로 이어질 수도 있습니다. 모두가 꿈꾸는 행복하고 아름다운 공간으로 말이죠. 하지만 이러한 공간으로 이어지는 문은 아무에게나 열리는 문이 아닐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우리는 영화의 등장인물들처럼 올바른 문을 찾기 위해 노력해야 할 것입니다. 저 역시 그럴 것입니다. '세상을 지배하다'라는 블로그명처럼, 필명인 Reignman(지배자, 세력을 떨치는 자, 영향력을 행사하는 자)이 뜻하고 있는 의미처럼 말이죠.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938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만 들었을때는 큐브의 리메이크판인가 했더니 아닌것 같네요 ㅎ 우리나라도 이런 머리 굴리는 영화가 더욱 선전했으면 하는 바램이에요!

    2010.01.28 07:15 신고
  3. BlogIcon 하늘엔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큐브, 참 재미있게 봤었지요. 그건 아마도 우리가 살고 있는 공간이란 개념이 갇힌 공간이 아니라, 열린 공간이란 설정하에서 가능한 일이겠죠.
    변화한다는 것과 열려 있다는 것은 사실 다르지만, 열린 공간이 변화까지 한다면 엄청난 소용돌이에 빠지게 될 겁니다. ^^

    2010.01.28 07:25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큐브가 가장 공포스러웠던 이유는 끊임없이 변화하고 있다는 것에 있었죠.
      덕분에 등장인물도, 관객도 한방 제대로 먹은 것 같습니다.

      2010.01.28 20:01 신고
  4. BlogIcon 나를알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안봐서리;;
    한번 보고 싶네요.ㅎㅎ

    2010.01.28 07:40 신고
  5. BlogIcon JinL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인맨님 안녕하세요.
    큐브.
    흑인 경찰 철떡같이 믿고 있다가,
    배신당해서, 함께 보던 친구에게..
    "너는 사람을 잘 볼줄 모르니 어쩌니.."
    잔소리 들은 기억이 있는 영화에요 ㅋ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

    2010.01.28 08:35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린이대공원님
      요즘 포스팅도 없으시고 많이 바쁘신가봐요. ㅎㅎ
      그런 와중에 들러주셔서 고맙습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

      2010.01.28 20:02 신고
  6. BlogIcon 새라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를알다님/ 강추임니다...넘 재니있어 저도 한 3번은 본것 같아요..

    2010.01.28 09:02 신고
  7. BlogIcon visualvoyag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판도라 상자처럼
    닫혀 있으면 계속 열고 싶게 만드는 인간 심리를
    표현한 거 같기도 했어요.

    2010.01.28 09:04 신고
  8. BlogIcon G_Gatsb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요한것은 세상을 지배하는 것이군용.
    지배자...좋네요. 저도 뭔가를 지배해야 할것 같은데...^^

    날씨가 좀 쌀쌀하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2010.01.28 09:34 신고
  9. BlogIcon gemlov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Reignman님 글보고 용짱님이 쓴 건줄 알았네요 ㄷㄷㄷ Reignman님 점점 글빨 장난아니게 느시는듯 ㄷㄷ 부러워요 ㅋ

    2010.01.28 09:42 신고
  10. BlogIcon 쥬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큐브1편을 너무나도 재미있게 보고 난 후 2편, 3편을 대했을때는 실망감을 감출수 없었습니다.
    큐브안을 세상으로 보시는 멋진글과 해석이었습니다.
    the djc 영상을보니 로스트룸이란 드라마가 생각나는군요..
    한번 봐보세요. 추천합니다. ㅎㅎㅎ

    2010.01.28 09:53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 드라마 안보는 거 아시면서..ㅋㅋ
      암튼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과 영화 '큐브'의 공간은 닮은 점이 매우 많은 것 같습니다.

      2010.01.28 21:07 신고
  11. BlogIcon killeric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좋아하는 영화입니다^^
    여러각도로 해석 할 수 있는 영화죠^^
    그래서 좋아하는거지만^^

    2010.01.28 12:08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물론입니다.
      모든 영화는 다양한 해석이 가능하지요.
      큐브 역시 다양한 관점으로 볼 수 있어서 더 재밌게 볼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

      2010.01.28 21:07 신고
  12. BlogIcon 오지코리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깊은 뜻이...
    철학이 있는 영화같습니다.
    잘 보고갑니다^^

    2010.01.28 17:47 신고
  13. BlogIcon 감성P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큐브는 그 당시 정말 충격을 받으면서 봤던 기억이 있네요.
    무섭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하고 암튼 뭔가 신기한 영화였어요 ㅋ

    2010.01.28 21:41 신고
  14. BlogIcon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간의 선택과도 관계가 있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그런데 인간의 문명이 너무 큰 골격이 정해져 버려서 변화시킬 수 있는 부분이
    너무 지엽적인 부분이 아닌가 걱정이 되기도 해요~~

    2010.01.29 00:14 신고
  15. BlogIcon 피아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영화 상당히 인상깊게 봤던 작품이죠...^^

    2010.01.29 00:32 신고
  16. BlogIcon mistyblu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볼까말까 고민하다가 안봤던 영화인데..함 찾아봐야겠는데요.. ^^;

    2010.01.29 03:01 신고
  17. BlogIcon 간이역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바른 길을 찾는다는 것은 정말 어려운 일 같아요.
    저도 이 영화 봐야겠네요. ^^

    2010.01.29 07:47 신고
  18. BlogIcon 드자이너김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Reignman 에 그런뜻이 있었군요..^^
    저도 큐브 참 재밋게 봤는데.. 1편이 가장 좋았던듯 해용~

    2010.01.29 16:19 신고
  19. BlogIcon 지후니7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큐브라는 영화 보면서 많은 생각을 하게 하더군요. 지적하신대로 우리가 살고있는 이 공간도 규브와 같지 않을까 하는 그런것들을..... 영화와 다른건 이것을 인식하지 못한다는 건 아닐까요? 재미있는 분석글이 아주 좋습니다.~~~ ^^

    2010.01.31 22:48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영화 자체도 골치 아픈 영화이긴 했지만
      내용보다 더 많은 것을 생각하게 만들었던 영화같습니다.
      재밌었어요. ^^;

      2010.02.01 08:13 신고
  20. BlogIcon 돌이아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Reignman님 레뷰 주간 베스트 리뷰 후보시네용~
    추천 꽝!(이번에는 확실하게!!!) 베스트 고고~~~~~

    2010.02.03 16:10 신고
  21. BlogIcon 피아노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DJC 검색 해 봤는데 잘 모르겠네요///-.-;
    뭘까요???

    2010.02.03 17:18 신고


1425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