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첫눈이 내린 다음날 석천계곡을 찾았습니다.
경상북도 봉화군에 자리잡고 있는 석천계곡은 맑은 물과 울창한 송림, 기암괴석들로 이루어져 수려한 자연경관을 자랑하는 곳입니다.
또한 석천정 정자가 있어 더욱 고아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관광 명소이며 물도 깊지 않은 편이라 어린이를 동반한 피서지로도 매우 적합한 곳입니다.
계곡과 잘 어울리는 계절은 여름이지만 겨울 바다가 그러하듯 겨울 계곡 역시 상당히 매력적이란 것을 이번 여행을 통해 많이 느꼈습니다.
여러분도 한번 느껴보세요. 차가운 겨울 계곡의 매력 속으로 초대합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안동에서의 여행을 마무리하고 봉화에 도착한 우리는 새로운 여행을 시작하기 전 맛있는 송이비빔밥으로 든든하게 배를 채웁니다.
돌솥에 물을 부어 만든 누룽지와 후식으로 나온 사과, 송이차까지 먹으니 배가 많이 부릅니다. 이거 빨리 소화를 시켜야겠습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소화제라도 하나 사먹을까하고 주위를 둘러보는데 때마침 근처에 약국이 하나 보입니다.
상당히 빈티지한 분위기를 자랑하는 약국입니다. 족히 50년은 되어 보입니다.
어쨌든 약국 안으로 들어가려고 하는데 잠시 자리를 비운 건지 영업을 하지 않는 건지 문이 닫혀 있습니다.
어차피 평소에 약을 먹는 체질도 아니고 그냥 걸으면서 소화를 시켜야겠습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산책하기에는 더할 나위 없이 좋은 날씨입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전날 눈도 많이 오고 해서 기온이 뚝 떨어진 쌀쌀한 날씨지만 따스한 햇살 덕분에 기분도 좋고, 산책하는 재미도 아주 쏠쏠합니다.
석천계곡을 옆에 끼고 느긋하게 걸으며 배불리 먹은 음식을 천천히 소화시켜야겠습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선비의 고장이라 불리는 봉화에는 선비의 상징인 정자가 아주 많습니다.
석천정 혹은 석천정사라고 하는 유명한 정자가 있는데 바로 이곳, 석천계곡의 끝자락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이제 석천계곡을 거슬러 올라 석천정에 가려고 합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이곳 봉화에도 눈에 제법 많이 왔었던 것 같습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바위 위에 눈의 아직 그대로 있습니다.
파란 하늘은 아침부터 따뜻한 햇살을 비추고 있는데 눈이 녹지 않았다는 것은 날씨가 그만큼 춥다는 것이겠지요.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석천정에 가는 길이 하나도 지루하지 않습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계곡은 계곡대로 멋있고, 주변 풍경 또한 운치가 있어서 조금 걷다가 사진 한장 찍고, 또 조금 걷다가 사진 한장 찍고...
참 재밌습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좀 더 걷다보니 좌측으로 무슨 글씨가 새겨져 있는 바위가 나타납니다.
청하동천이라고 하는데 신선이 사는 마을이라는 의미라고 합니다.
귀신은 범접할 수 없는, 오로지 신선이 사는 마을...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석천계곡 입구에서부터 한 20분 걸었을까, 저 멀리 석천정이 보입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맑은 계곡물이 흐르고 주변에는 울창한 송림과 기암괴석들이 가득합니다.
이런 곳에서 잠시 쉬었다 갈 수 있는 것도 정말 행운이란 생각이 듭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물이 정말 차가워보입니다.
손을 살짝 담가봤는데 빠지면 이거 아주 큰 일 날 것 같습니다.
징검다리를 건너 석천정이 있는 쪽으로 넘어가야합니다.
눈도 쌓여 있고 하니 아주 천천히 조심조심 건너야겠습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석천정사를 둘러싸고 있는 담벼락. 안에서 한번 찍어 보고, 밖에서도 한번 찍어 봅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석천정사는 충재 권벌 선생의 맏아들인 권동보 선생이 1535년에 세운 정사입니다.
충재 권벌 선생이 근처 닭실마을에 세운 청암정과 함께 이 일대가 1963년 사적 및 명승 제3호로 지정되었다고 합니다.


경북 봉화 석천계곡 2010, ⓒ Reignman

이곳은 석천정사 바로 옆에 있는 살림집입니다.
뜻이 있어 석천정사를 관리해주시는 분이 살고 계신다고 합니다.
겨울에 난방은 잘 되는지, 장마철에 비가 새지는 않는지 걱정이 됩니다.
그래도 스카이라이프도 설치가 되어 있고, 그렇게 지루하지는 않을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맑고 깨끗한 공기와 문만 열면 보이는 환상적인 풍경이 오히려 부럽기도 합니다.
어쨌든 아름다운 석천계곡과 석천정에서 겨울 계곡의 참맛과 아름다움을 많이 느낀 것 같습니다.
이제 닭실마을로 발걸음을 옮겨야겠습니다.



신고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배낭돌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송이 비빔밥 대박인데요 .ㅠ.ㅠ
    이런 아침에 이걸 보다니 ㅠ,ㅠ

    2010.12.12 07:57 신고
  2. BlogIcon 하늘엔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기만 봐도 시원하네요.
    겨울에 시원하다고요?
    감기로 열 좀 받다 보니, 그냥 시원한 게 좋네요. ㅋㅋㅋ

    2010.12.12 07:59 신고
  3. BlogIcon DD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곳에도 스카이라이프가... ㅎㅎ 송이비빔밥의 향기가 이곳까지 퍼지네요. ^^
    겨울계곡 속으로 자연 속으로 들어가고 싶어집니다. ^^

    2010.12.12 08:00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스카이라이프가 있어서 지루하지 않을 것 같아요. ㅎㅎ
      비빕밥의 향기가 느껴지십니까? 정말 푸짐하고 맛있는 비빔밥이었답니다. ㅎㅎ

      2010.12.12 17:05 신고
  4. BlogIcon 벨제뷰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산책도 좋지요^*^

    2010.12.12 08:05 신고
  5. BlogIcon 사자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계곡의 운치를 맘껏 누르시고 오셨겠네요.ㅎㅎ

    2010.12.12 08:15 신고
  6. 최정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계곡과 함께 고풍스러운 고택들의 잘 어울려져 있으니..
    참~ 그곳이 신선인것 같습니다.

    2010.12.12 08:45 신고
  7. BlogIcon @파란연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운치가 있는 계곡 풍경이로군요....
    오늘 제일 추운 날씨라 그러던데.. 아마 저곳은 얼음이 얼었을듯 싶습니다.
    잘보구 가네요... 따뜻한 휴일 보내시길 바랍니다~

    2010.12.12 09:48 신고
  8. BlogIcon 너서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처럼 겨울계곡이라는 말을 들어보네요.
    한적하면서도 그 나름대로의 정취가 있는 것 같아요.

    2010.12.12 15:38 신고
  9. BlogIcon 굴뚝 토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인님 활동량은 엄청 나십니다.
    저는 서울 밖으로 나가본 게 언제인지 기억도 안납니다..^^

    2010.12.12 19:18 신고
  10. BlogIcon 하얀잉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봉화 다녀오셨군요... 제가 봉화군에서 태어났다고 하는데 전혀 기억에 없어어요.
    레인맨 님 포스팅 보면서 저런 곳이었겠구나 기억을 더듬어 봅니다. 감사요~

    2010.12.12 19:50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제가 태어난 곳에 대한 기억이 없습니다.
      아주 어릴 때 이사를 했다고 해서... ㅎㅎ
      봉화는 아주 아름다운 곳이더군요. ^^

      2010.12.13 09:58 신고
  11. BlogIcon ageratu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씨가 정말 좋았던거 같네요..^^
    계곡이 좀 추워보이지만.. 그래도 풍경은 정말 멋진거 같아요..^^

    2010.12.12 22:22 신고
  12. BlogIcon 아키라주니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 곳곳에서 계절의 냄새가 물씬 풍겨지는군요. 체온으로 뿐만 아니라 시각으로도 계절을 느낄 수 있는 것 같습니다. ^^
    방 TV에 연결한 스카이라이프 케이블로 인해 베란다와 통한 창문을 완전히 닫을 수 없어서 찬 바람이 술술 들어오는 겨울을 지내고 있습니다. ㅋㅋ 그래도 여름보단 겨울을 좋아하는터라 그리 나쁘진 않습니다. ^^

    2010.12.13 06:25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ㅋ 케이블가이의 센스가 좀 부족했던 것 같습니다.
      요즘은 창틀에 케이블 구멍이 다 있고, 없으면 만들어서라도 연결해주는데 말이죠. ㅋㅋ
      문풍지라도 바르세요. 은근히 들어오는 찬바람 만큼 짜증나는 것도 없죠. ㅜㅜ

      2010.12.13 10:01 신고
  13. BlogIcon 누보플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멋진곳이네요 아침에 빈속으로 출근햇는데
    송이비빔밥 너무 땡깁니다.ㅋ
    올 겨울 가기전 계곡으로 꼭 한번 가보고싶네요
    좋은 하루 되세요^^

    2010.12.27 08:32 신고


1425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