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오랫만의 극장리뷰로군요. 얼마전 광화문에 위치한 <스폰지하우스>에 다녀왔습니다. 이곳은 예술영화 및 독립영화를 주로 상영하며 영화 마니아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곳으로 <씨네큐브>와 더불어 광화문을 대표하는 극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스폰지하우스>의 아담한 상영관에서 영화를 감상하고 있노라면 소극장에서 공연을 즐기는 것 같은 기분이 듭니다. 스크린 속 배우들과 함께 호흡하며 영화를 감상하다보면 나도 모르게 영화 속 주인공이 된 것같은 착각에 빠지기도 합니다. 정말 그렇다니까요~


<스폰지하우스>의 외관. 홍상수 감독의 <옥희의 영화>가 한창 상영 중입니다. 영화 포스터가 없다면 극장이라는 것을 알 수 없을 만큼 극장 같지 않은 겉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스폰지하우스>는 1층 혹은 지하 1층에 자리하고 있는데 빌딩의 나머지는 식당과 카페 등이 차지하고 있습니다.

나무 그늘 아래 고풍스러운 느낌의 벤치가 나란히 자리잡고 있습니다. 영화를 보기 전 선선한 바람을 맞으며 담배를 피우기에 대단히 적절한 공간입니다. 흡연자들에게는 아주 고마운 공간이지요.

극장 안으로 들어가자마자 독특한 모양의 계단이 손님을 맞이합니다.

로비의 모습이에요. 전체적인 인테리어가 아주 모던한 느낌입니다. 영화를 기다리는 관객들 왼쪽으로 화장실이 있고, 오른쪽에는 중국 음식점이 있습니다. 정면에 <스폰지하우스>가 보이네요. 좀 더 가까이 가보겠습니다.

<옥희의 영화> 배너가 없다면 여전히 극장이 아닌 것 같은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그럼 안으로 들어가볼까요.


영화를 기다리는 관객들이 잠시 앉아 쉴 수 있도록 테이블과 의자가 비치되어 있고, 양쪽 벽에는 이렇게 그림들이 걸려 있습니다. 영화 DVD와 각종 소품 등을 판매하고 영화표를 살 수 있는 부스는 마치 카페의 카운터를 연상케 합니다. <스폰지하우스>는 여전히 극장보다 카페에 가까운 느낌입니다.

상영관 안으로 들어가봅니다. 정확히 세보진 않았지만 대략 50여 석의 아담한 소극장입니다. 단층으로 구성된 상영관이라 객석의 경사도가 낮은 편인데 좌석을 지그재그로 배치하여 원활한 영화 관람을 위해 최대한 손을 쓴 모습입니다. 저는 이날 <김복남 살인 사건의 전말>을 관람했는데 작은 극장의 특성과 무서운 영화의 특성이 아주 잘 맞아 떨어진 것 같습니다. 대단히 즐거운 관람이었습니다.

영화를 보고 나오니 어느새 해가 뉘엿뉘엿 지고 있습니다. 음산한 영화를 보고 나와서 그런지 스산한 분위기가 더해집니다. 갑자기 왠지 모르게 센치한 기분이 엄습해 옵니다. 근처 덕수궁 돌담길을 걸으며 고독을 즐겨 볼까요. 아니면 광화문 광장에 들러 시끌벅적한 분위기와 사람 냄새를 맡아 볼까요. 쓸데없는 생각은 집어치우고 그냥 집에 가야겠습니다. 아무래도 가스벨브를 틀어 놓고 나온 것 같아요.

스폰지하우스 (www.spongehouse.com)
  • 화질이나 음질, 좌석, 시설 모두 최고 수준은 아니지만 만족스럽다.
  • 2~3개의 영화가 교차상영되기 때문에 시간을 맞추기 어렵다.
  • 인터넷 예매시 좌석을 지정할 수 없으며, 무인 발권기가 없어 불편하다.
  • 광화문 한복판에 위치하고 있어 주변 환경은 최고라고 할 수 있다.

 화질 ★★★☆☆  음질 ★★★☆☆  좌석 ★★☆☆☆
 환경 ★★★★★
 총점 ★★★☆☆



신고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CANTAT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볼만한곳이군요
    인테리어굳이네요

    2010.09.26 12:11 신고
  2. BlogIcon 탈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까운곳에 이런영화관이있는지 몰랐네요 ㅎㅎ
    정말너무이뻐요+_+ 시간내서꼭 가봐야겟어요!

    2010.09.26 12:25 신고
  3. BlogIcon 지후니(심종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 번 지나쳤는데 영화관인줄 몰랐습니다.
    깔끔한 인테리어가 좋네요.~~~ ^^

    2010.09.26 12:26 신고
  4. BlogIcon shinluck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 보고 왔어요.
    여기로 갈까? 아트하우스 모모갈까하다가 아트하우스모모로 갔었죠 ㅋ
    여기도 좋네요~

    2010.09.26 12:29 신고
  5. BlogIcon 경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동안 왜 그리 무심했을까요?
    여기 자주 가는데, 이곳이 영화관인 줄은 몰랐어요.
    전 그 옆에 있는 <아모카>라는 카페에 자주 가거든요.
    레인맨님 덕분에 굿 플레이스 하나 알았습니다. ^^

    2010.09.26 13:54 신고
  6. BlogIcon ageratu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관이라기 보다는 카페 같은 분위기네요..^^

    2010.09.26 18:36 신고
  7. BlogIcon 영심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스 밸브 잠그고 나가셨죠?ㅎㅎㅎ

    2010.09.27 00:07 신고
  8. BlogIcon 라라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연장 같은 느낌의 아늑한 극장같아요~ ^^
    스폰지하우스보다도 다른 멀티플렉스를 자주 찾게 되는데
    가을을 맞아 아늑한 스폰지 하우스에서 영화한 편 보고 싶어집니다.. ^^

    2010.09.27 00:28 신고
  9. BlogIcon 이름이동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부 공간이 정말 아늑해보여요 ~
    커다란 멀티플렉스와는 다른 친근함이 더 있는것 같네요 ^^ㅋㅋㅋㅋ

    2010.09.27 02:11 신고
  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0.09.27 06:16
  11. BlogIcon 루카_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북에 있어 광화문은 매일 들르는 편인데;;; +_+
    스폰지하우스가 있다는거 몰랐네요.
    오늘이라도 이따 한번 들려봐야겠어요. ^^ ㅎㅎ

    2010.09.27 08:15 신고
  12. BlogIcon 멋진성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분위기 좋군요^^

    2010.09.27 08:22 신고
  13. BlogIcon 묵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성극장에선 쉽게 볼 수 없는 영화들을 상영해서,
    특별한 극장으로 다가오는 곳 중에 하나입니다~
    보통의 극장처럼 편의시설이 뛰어나진 않지만 찾게되는 그곳만의 매력이 있구요~ㅎ

    2010.09.28 23:01 신고


1425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