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지난 <씨네코드 선재>에 이어 이번 시간에는 대한민국 영화계의 중심 충무로의 대표적인 극장 <대한극장>을 소개해드릴까 합니다. <대한극장>은 메가박스나 CGV 등의 멀티플렉스 극장과 견주어도 손색이 없는 시설을 자랑합니다. 지하 1층부터 7층까지 총 11개관의 상영관으로 운영되고 있으며, 화질과 음질 모두 괜찮은 수준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대한극장>이 가까운 거리가 아니라서 그렇게 자주가는 편은 아닌데 전철역과 바로 연결이 되어 있다보니 교통편은 아주 좋은 것 같습니다.

▲ 이렇게 전철역과 <대한극장> 건물이 지하로 바로 연결이 되어 있습니다.

▲ 충무로역 1번 출구로 나오면 웰컴 투 대한이라는 간판이 관객들을 맞이합니다. 상영관이 11개관이나 되기 때문에 다양한 영화들을 상영하고 있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건물 앞쪽에는 이렇게 작은 광장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앚아서 잠시 쉴 수 있는 벤치와 스타벅스에서 깔아놓은 테이블과 의자들이 있어 친구를 기다리거나 잠시 쉬기에 좋습니다.

▲ 사실 <대한극장> 주변을 여기저기 돌아보지는 않았지만 <씨네코드 선재>에 비하면 근처에 볼거리가 별로 없습니다. 롯데리아가 보이는군요. 저는 이날 햄버거로 저녁을 해결했습니다.

▲ 유로피언 어쩌고 저쩌고 세트인데 그냥 먹을만 했습니다. 고기가 2장 들어가 있더군요. ㅋㅋ

▲ 롯데리아 충무로점은 무선인터넷이 됩니다. 그래서 밥을 안먹었을 때는 롯데리아로 가고, 밥을 먹었을 때는 스타벅스로가서 커피를 마십니다.

▲ <대한극장> 내부의 분위기는 대략 이렇습니다. 딱히 할 말은 없지만 적당히 어두운 조명에 의자도 많고 해서 영화를 기다리는 시간이 나쁘지 않습니다.

▲ 8층 옥상에는 로즈가든이 있어 시간 때우기도 좋고 구경하는 재미가 아주 쏠쏠합니다.

▲ <대한극장>의 화질과 음질은 좋습니다. 그런데 의자는 조금 불편합니다. 경사도는 제법 높은 편이라서 앞사람이 스크린을 가리는 일은 별로 없지만 좌석간의 간격이 좁은 편이라 키가 크거나 다리가 긴 사람에게는 다소 불편할 수 있습니다.


대한극장 (www.daehancinema.co.kr/)
  • 상영관이 11개나 되기 때문에 다양한 영화를 상영한다.
  • 충무로역과 바로 연결되어 교통이 편하고, 명동이 가까워 데이트 동선을 짜기가 좋다.
  • 화질과 음질이 깔끔하고 좌석의 경사도는 높은 편이나 좌석간의 간격이 좁은 편이다.
  • 극장 주변에는 따로 구경할 만한 곳이 별로 없다.

 화질 ★★★★☆  음질 ★★★★☆  좌석 ★★☆☆☆
 환경 ★★☆☆☆  총점 ★★★☆☆



신고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Phoebe Chung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대한 극장 영화 보러 가긴 했었는데 여기가 거기가 아닌것 같아여~~~ㅎㅎㅎㅎ
    많이 좋아졌네요. 시대에 발맞춰 가는거겠지요.
    그래도 밖에서 먹을거 잔뜩 사들고 들어가 보던 고때가 좋았느디요.^^*

    2010.05.21 09:10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바뀐지 한참 됐어요. ㅎㅎ
      예전 그대로의 모습을 간직한 극장에 이제 서울에는 거의 남지 않은 것 같습니다.
      최신 시설이 좋긴 하지만 한편으로는 좀 아쉽기도 해요. ㅜㅜ

      2010.05.22 00:47 신고
  3. BlogIcon 하늘엔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예전에 대한극장에 가보고 안 갔는데, 많이 바뀌었네요.
    그땐 달랑 한 개였는데, 지금음 11개나 된다니 격세지감을 느낍니다. ^^

    2010.05.21 11:41 신고
  4. BlogIcon killerich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사진으로만 보면 굉장히 좋아보여요^^..

    2010.05.21 13:41 신고
  5. BlogIcon 사라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충무로에서 영화 본 기억은 없는 것 같은데~
    이름만 들어 보면 가 본 것 같기도 한 영화관입니다.

    시설도 좋은 것 같고~ (더욱이 "롯데리아에서 무선인터넷"에서... 급땡김)
    한 번 가 보고 싶네요~ 역에 바로 연결되어 있다니. ^^

    2010.05.21 15:24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롯데리아 무선인터넷도 좋지만
      콜라 리필도 좋습니다. ㅋㅋㅋㅋ
      창가쪽에 자리잡고 앉아 바깥 구경도 좀 하고
      시간때우기 정말 좋지요. ^^

      2010.05.22 00:59 신고
  6. 무사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대한극장에 가면 언제나 파파이스를 이용해용..
    이젠 몇 개 남지 않은 파파이스..ㅋㅋ 대한극장은 시사회도
    많고 여러이유로 자주 가긴 하는데요. 확실히
    의자가 불편해요.ㅜㅜ 그리고 영화가 끝나고 사람들이 많이나올 때
    에스컬레이터가 좀 위험한 것 같아요..^^

    자주 가는 영화관이 나오니 괜히 댓글을 달고 싶어졌다는..ㅋㅋ
    즐거운 연휴 보내세용!!!

    2010.05.21 16:19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추억의 파파이스!!!
      아직 남아 있군요. ㄷㄷ;
      저는 주로 계단을 이용합니다.
      계단에서 흡연이 가능하기 때문에 혼자 담배 피면서 내려갑니다. ㅋㅋㅋ

      2010.05.22 00:59 신고
  7. BlogIcon haku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개인적으로 상당히 안 좋아하는 극장입니다. 가장 문제는 화면비가 완전 무시된 상영을 한다는 점이죠 (얼마전 <프로포즈 데이> 언론시사에선 놀라운 수준으로 양 사이드를 잘라 버리고 상영하더군요. 오프닝 크레딧이 잘리고 상영되길래 해도 너무한다 싶을 정도이던) . 휴게시설이나 기타 부대시설등을 확충한 점은 좋지만, 기본적으로 극장이 영화를 상영하는 공간이라면 영화에 대한 점에 집중을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대한극장의 실상은 전혀 안 그렇죠.

    거기에 대한극장의 사운드를 자랑한다면서 언제나 들려주는 굉음. 그거 제발 안했으면 합니다. 정작 영화 사운드는 그저 그런 수준으로 출력하건만 초반 극장 광고 화면에선 그렇게 출력 하는지도 이해가 안가더군요.

    대한극장은 과거 70mm 상영관 시절이 열악했지만 제대로된 상영관이였다고 생각합니다. 지금은 껍데기만 남은 극장이라고 생각합니다. 그 시절 보여준 초대형 스크린과 박력넘치는 사운드는 아직도 잊지 못할 경험이네요.

    2010.05.21 16:44 신고
  8. BlogIcon 여 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방에 있어 수도권에 있는 극장은 체험해보기가 어렵네요.
    수도권에 있는 영화관들은 많은 볼거리와 먹거리가 있어보이고
    내부시설도 다양한거 같습니다.
    지방에도 좀더 전문적이고 다양한 볼거리가 많은 극장들이 있었으면 좋겠네요.

    2010.05.21 16:48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아무래도 서울이 문화생활하기에는 좋죠.
      문화적으로나 경제적으로 함께 커나가야 하는데
      갈수록 격차가 심해지는 것 같아 큰일입니다. ㅜㅜ

      2010.05.22 01:02 신고
  9. BlogIcon rind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전 건물은 꽤 오래전에 건축했었군요~ 옛 추억을 가지고 있는 분들이 많을 것 같아요.
    시설은 어쩔 수 없이 시대를 따라가야겠지만요 ㅎㅎ
    교통편이 매우 마음에 드는 영화관입니다 ^^

    2010.05.21 17:32 신고
  10. BlogIcon ★안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과거에는 서울에서 가장 관객 많은 대형 극장일때가 있었는데...
    레임맨님의 포스팅을 보니 오랜만에 가보고 싶은 마음이 드네요.

    아~근데 대문화면의 동영상 참 인상적이더군요.
    잘보고 많은 것 배우고 갑니다

    2010.05.21 18:15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실 추억을 떠올리기 위해 가보면 너무 많이 변해있는 모습에 실망하실지도 모르겠습니다.
      동영상은 절친한 이웃 블로거께서 만들어 주셨는데 현재 소식이 없습니다. ㅜㅜㅜㅜㅜㅜ

      2010.05.22 01:05 신고
  11. BlogIcon 참좋은미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방에 내려오기 전에 가봤느데 어느새 이렇게 바뀌었네요. ㅠㅠ
    가볼 기회가 되면 좋겠네요... ^^

    2010.05.21 22:11 신고
  12. BlogIcon 자수리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멀티플렉스로 바뀐 다음에는 밖에서만 보고,
    안으로는 한번도 못 갔네요.
    경사도가 상당히 좋은데요.^^

    2010.05.21 22:46 신고
  13. BlogIcon 어설픈여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한극장, 진짜 오랫만이네요!
    언제 가 봤더라?
    기억에도 가물 가물...
    서울서 살다가
    경기도민이 된 후로는....ㅡ,ㅡ

    레인님 덕분에 이렇게 대한 극장을 만나네요...

    감사합니다.

    2010.05.21 23:04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경기도에도 좋은 극장 많죠. ㅎㅎ
      일산 CGV 아이맥스 상영관에 종종 가는데
      참 좋더군요.
      예전에는 마두역에 나운 시네마가 전부였는데.. ㄷㄷㄷㄷ

      2010.05.22 01:07 신고
  14. BlogIcon 아빠공룡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한때는 자주 갔던 곳인데... 요즘은 좀 뜸했네요... 좀 멀어서...;;;
    꼭대기층 하늘정원(?)인가 괜찮다던데 가보셨나요?

    2010.05.22 01:27 신고
  15. BlogIcon Design_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명동 중앙시네마가 곧 폐쇄된다고 하더라구요~ 아마 5월달까지 하고
    6월부터 폐쇄라던데... 전통있는 극장인데, 폐쇄되기전에 한 번 가서 영화봐야겠어요~ㅜㅜ

    2010.05.22 11:45 신고
  16. BlogIcon 파아란기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한 극장을 보니...
    1988년 첨 서울 올라 올때...
    친구들과 이곳에서 만났던 기억이 아스라이...^^

    2010.05.22 12:27 신고
  17. BlogIcon 디자인이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충무로에 있는 대한극장 말만 들었는데..^^;;
    꼼꼼한 설명과 사진에 담에 한번 서울가면 가보고 싶어지네요 ㅎㅎ

    2010.05.22 16:44 신고
  18. BlogIcon 햄톨대장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뷰 시사회 친정엄마를 이 극장에서 보았었지요.
    경사가 제법 높아서 아찔(?)했던 기억이 있네용!!
    헤헤헷~

    2010.05.23 09:03 신고
  19. BlogIcon 뀨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러피언 어쩌고 버거를 드셨군요! ㅋㅋㅋㅋㅋㅋ
    흐흐흐흐 극장.....전 얼마 전에 본 하녀가 너무 상처가 커서(?!)
    한 동안 영화관 가고픈 마음이 안 들 것 같그.....ㄱ-
    킬미만큼 충격이었습니다..휴

    2010.05.23 11:12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킬미 진짜 관객들을 죽이는 영화라고 하던데...
      보진 못했지만 그 명성은 익히 들어 알고 있습니다.

      그래 나를 죽여라 죽여...
      그랬다면서요. 관객들이..ㅋㅋ

      2010.05.23 12:14 신고
  20. BlogIcon 유아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입니다만 예전에 여자친구와 자주갔던 추억이 있는 곳이랍니다. ㅋㅋ 처음에 개관하자마자 갔더니 당시 가장인기 있던 영화를 금요일 황금시간에 사람이 없어 누워서 봤던 기억이 ㅋㅋ

    2010.05.23 14:06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ㅋㅋ 예전에도 유아나님 저에게 비밀 하나 털어놓으셨던 걸로 기억하는데요.
      자꾸 이러시면 곤란합니다.
      제 안의 악마가 꿈틀거리고 있어요. ㄷㄷㄷ

      2010.05.23 16:19 신고
  21. BlogIcon 바쁜아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한민국 최초의 돌비사운드를 도입한 대한극장,
    어릴 적엔 대한극장 아니면 국도극장, 가끔 명보극장으로 보러다녔죠.

    리모델링 한 이후는 가본적이 없는데,
    앞으로도 잘 안 갈 것 같습니다. ^^

    2010.05.26 13:13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고등학교 다닐때 명보극장 정말 자주 갔었습니다.
      근처에 아주 맛있는 중국집이 있어서 꼭 짜장면도 먹고 그랬는데... ㅎㅎㅎ
      없어져서 너무 아쉽습니다. ㅜㅜ

      2010.05.26 17:19 신고


1425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