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 Windsor Entertainment. All rights reserved.

Movie Info

이병헌, 한채영과 이재규 감독의 만남, 그리고 진화된 브랜디드 엔터테인먼트로 많은 관심과 화제를 불러일으켰던 <인플루언스>가 드디어 마지막 영화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마지막 영화 에피소드는 파트를 2개로 나누어 공개되었는데, 4월 7일 먼저 공개되었던 EP.7 '운명의 약속 Part-1'에 이어 지난 4월 21일에 EP.8 '운명의 약속 Part-2'가 공개된 것이다. 여전히 <인플루언스>의 새로운 에피소드가 그래픽 노블로 대기중에 있지만 영화로써는 마지막 에피소드이다보니 그 무게감이 상당했던 것 같다. 필자는 운이 좋게도 <인플루언스>의 제작사인 윈저엔터테인먼트의 초청을 받아 윈저나이트 시사회를 통해 마지막 에피소드를 미리 만나볼 수 있었다. 영화의 마지막을 특별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어서 재미와 여운이 더해졌던 것 같다.
Reignman
밝혀지는 비밀

이번 EP.8 '운명의 약속 Part-2'에서는 그동안 <인플루언스>를 보면서 느꼈던 미스터리한 점들이 속속들이 밝혀지고 있다. J(한채영)는 왜 '다이아몬드 쥬빌리'라고 하는 거대한 수조 속에 갇힌 것인지, 이병헌이 맡는 W와 화이트W의 관계는 도대체 무엇인지 등 베일에 쌓여 있던 그들의 100년 전 비밀이 모두 밝혀지고 있다는 것이다. 그래서 영화의 무게감과 상징성이 더해지고 있는 것 같다.

ⓒ Windsor Entertainment. All rights reserved.

바로 전편 '운명의 약속 Part-1'에서는 이설(이병헌)이 일본 기마병의 총에 맞아 쓰러지고, 그렇게 에피소드를 마감했다. 이설이 그렇게 최후를 맞이할 것이라고는 어느 누구도 생각하지 않았을 것이다. 필자 역시 이설은 분명히 죽지 않을 것이라 생각했는데, 역시 그는 죽지 않는다. 좀 더 정확하게 말하자면 죽었다가 다시 살아나게 된다. 이설이 어떻게 살아날 수 있었는지는 영화를 보면 알게 될 것이다.
Reignman
위에 보이는 사진은 이설과 J의 뭔가 알 수 없는 교감과 운명의 변화가 일어나고 있는 상황인데 그 영상미가 매우 훌륭하다. 초고속 카메라를 이용해 작은 물방울이 떨어지는 장면을 디테일하게 촬영하여 몽환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필자가 느꼈던 이설과 J의 뭔가 알 수 없는 교감과 운명의 변화, 그것을 아름답게 표현하기 위함이 아니었나 싶다. 애드무비의 가장 큰 무기는 플롯의 탄탄함이 아니라 수려한 영상미 아니겠는가. 그런 의미에서 볼 때 애드무비다운 영상미를 느낄 수 있었다.

ⓒ Windsor Entertainment. All rights reserved.

그동안 W와 J, 이병헌과 한채영의 비밀 만큼이나 궁금했던 것은 바로 화이트 W의 존재였다. 화이트 W는 왜 악당이 되었는지, 그는 왜 W와 그렇게 똑닮아있는 것인지 등 많은 의문점들을 가지고고 있었는데 이번 EP.8 '운명의 약속 Part-2'를 통해서 답변을 얻을 수 있었다. 한 가지 재밌는 사실은 <인플루언스>에 대한 궁금증이 계속 유지되고 있다는 것이다. 앞서 말했듯이 이번 에피소드가 영화의 마지막 에피소드이긴 하지만 <인플루언스>는 계속 되기 때문에 궁금증과 미스터리는 계속 될 것 같다.

ⓒ Windsor Entertainment. All rights reserved.

영화의 끝자락에 이렇게 그들의 이야기는 그래픽노블로 완성된다는 안내를 해주고 있다. <인플루언스>의 홈페이지(www.the-djc.com)를 방문해보니 에피소드 9, 10은 각각 5월 12일, 24일에 공개가 될 예정이라고 한다. 이야기가 어떻게 완성이 될지 사뭇 궁금해지기도 하지만 영화가 아닌 그래픽 노블로 마무리가 된다고 하니 약간의 아쉬움도 남는다. 참고로 EP.9 '쥬빌리의 약속'과 EP.10 '영향력 있는 약속'은 각각 5월 17일과 5월 24일에 공개될 예정이다.


윈저나이트 파티

앞서 말했듯이 며칠 전 <인플루언스>의 제작사인 윈저엔터테인먼트의 초정을 받아 윈저나이트 파티에 참석했다. 덕분에 마지막 영화 에피소드인 EP.8 '운명의 약속 Part-2'를 이날 시사회를 통해 먼저 만나볼 수 있었다. 뿐만 아니라 위스키 테이스팅, 저녁 식사 등의 일정을 통해 페니웨이™님과 세아향님, 바람나그네님, 주작님 등 여러 이웃블로거들을 만나볼수 있어서 반가운 자리가 됐었던 것 같다.

이날 위스키는 어떻게 마셔야 하는지 설명을 해주셨는데 흥미롭고 유익한 내용이었다. 다른 분들이 시음을 할때 향만 조금 맡아봤는데, 술을 전혀 못하는지라 달콤한 향에 취해 잠시 정신을 잃을 뻔했다. 어쨌든 영화도 보고, 맛있는 식사도 하고, 위스키에 대한 정보와 노하우도 얻을 수 있는 좋은 자리였던 것 같다. 오른쪽에 보이는 사진의 위스키 병에는 이병헌과 한채영의 친필 사인이 들어있다. ㄷㄷ;

※ 본문에 사용된 모든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그 모든 권리는 ⓒ Windsor Entertainment. 에 있음을 밝힙니다.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BLOG main image
세상을 지배하다
레인맨 Reign [rein] = 통치, 지배; 군림하다, 지배하다, 세력을 떨치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
by Reignman

카테고리

전체보기 (875)
영화 (273)
사진 (109)
여행 (219)
그외 (273)

달력

«   2023/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