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장르의 불균형

명배우 유오성이 오래간만에 코믹한 캐릭터로 돌아왔다. <주유소 습격사건>의 무대뽀 이후 거의 10년만의 귀환인 것 같다. 그의 파트너로는 <국가대표> 의 김동욱이 출연하고 있으며, 아역배우 심은경이 비중있는 조연으로 출연하고 있다. <반가운 살인자>의 장르를 보면 코미디/스릴러라고 되어 있는데, 스릴러적인 요소는 기대하지 않는 것이 좋다. 연쇄살인 사건을 백수와 형사가 동시에 접근하면서 벌어지는 내용을 그리고 있는 영화이긴 하나 서스펜스가 전혀 느껴지지 않기 때문이다. 처음부터 끝까지 그냥 코미디라고 보는 것이 좋겠고, 후반부에 약간의 신파모드 즉, 불필요해 보이는 드라마적 요소가 조금 섞여 있다고 보면 될 것 같다.

우리나라 영화들은 꼭 쓸데없는 신파모드를 통해 감동을 주려고 한다. 한국영화의 고질적인 문제점이다. 장르의 균형을 맞추던가 아님 불필요한 요소들은 제거를 하는 것이 영화의 완성도를 높이는 길이라고 본다. 암튼 이 영화의 장르를 스릴러라고 하는 것은 영화 속 대사를 빌리자면 *사람밥 먹고 개.소리하고 자빠지는 것이다.

※ 배우 김응수의 명대사다. 대사 자체도 재밌지만 억양과 표정이 어찌나 실감나던지 포복절도하고 말았다. 요즘도 가끔 저 대사가 생각나 혼자 웃고는 한다. 그럴 때마다 느껴지는 사람들의 시선이 두렵다.

ⓒ 영화사 소풍 / 롯데쇼핑㈜롯데엔터테인먼트 FNH. All rights reserved.

살인자가 반갑다?

<반가운 살인자>라는 제목은 이 영화의 본질적인 의미를 함의하고 있다. 살인자는 영석(유오성)과 정민(김동욱) 모두에게 반가운 존재다. 정민이야 직업이 경찰이기 때문에 당연히 반가운 것일 테고, 영석은 왜 살인자가 반가운 것일까? 그 이유가 바로 <반가운 살인자>의 핵심적인 내용이며, 앞서 말한 드라마적 요소, 신파모드와 연계되는 부분이다. 영석에게 살인자가 반가운 이유의 구체적인 내용이야 영화를 보면 알 것이고, '부성애'가 약간의 힌트가 될 것이다.

영화의 전체적인 완성도와 코미디 영화 속 부담스러운 신파모드 덕분에 가슴에 확 와닿지는 않았지만 그래도 아버지의 사랑이 얼마나 위대한 것인지를 다시 한번 생각해 볼 기회를 준 것에 필자는 만족한다. 그리고 스릴러와 드라마 장르는 없는 것이 더 나았을 정도로 누수가 심하지만 최소한 코미디에는 만족한다. 유오성과 김동욱의 코미디 연기도 좋았지만 김응수의 코믹 연기가 압권이었고, 무엇보다 참신하고 재밌는 설정들이 많았다. 결국 <반가운 살인자>를 기다리는 관객들은 코미디에 큰 기대를 걸어도 좋지만 그 외의 장르적 요소와 영화의 완성도는 깔끔하게 포기하고 관람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

※ 본문에 사용된 모든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그 모든 권리는 ⓒ 영화사 소풍 / 롯데쇼핑㈜롯데엔터테인먼트 FNH. 에 있음을 밝힙니다.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돼지감자이야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응수~ 은근히 웃기는데가 있었요^^
    유오성~ 코믹은 처음봅니다`
    재미 있을 것 같군요~^^

    2010.04.05 10:40
  3. BlogIcon Phoebe Chung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코믹 영화에 스릴러라... 가미를 했어도 무섭지도 않을것 같은데요. 그저 우습겠지요.ㅎㅎㅎ
    요건 팝콘에 오징어 추가해서 준비하고 봐야겠네요.>.<

    2010.04.05 10:56 신고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0.04.05 10:57
  5. BlogIcon 묵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오성은 챔피언에 나왔을때 정말 좋아했었는데,
    오랜만에 보는거 같습니다..ㅎ
    부담없이 킬링타임용으로 한번 봐야겠네요~
    새로운 한주 잘보내셔요~^^

    2010.04.05 12:49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활동은 꾸준한 거 같은데
      연극이나 독립영화에 출연해서 그런 것 같습니다.
      묵쓰님도 즐거운 한 주 되시길 바랄게요. ^^

      2010.04.06 08:33 신고
  6. BlogIcon Mr.번뜩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밥먹고 개소리하고 자빠진다..ㅎㅎㅎㅎ정말 계속 웃음이 나는 대사네요..ㅎㅎㅎㅎ

    2010.04.05 13:31 신고
  7. BlogIcon 국민건강보험공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복절도하셨다구요? ㅋㅋ
    우울한날 기대하고 봐도 되는 걸까요?
    코믹을 연기하는 두 배우가 무척 궁금합니다 :)

    2010.04.05 15:18 신고
  8. BlogIcon 아빠공룡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재미는 보장되는 영화인가 보네요^^
    이도저도 아닌것도 많은데 말이죠...

    2010.04.05 16:35 신고
  9. BlogIcon 블루버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우리나라 코미디 영화들은 뒤로 가면 신파모드가 꼭 있더라구요.
    꼭 코미디에 감동이 필요한건지...;;
    아무 생각없을 때 봐야겠습니다.^^;

    2010.04.05 17:02 신고
  10. BlogIcon 세아향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세아향입니다.
    영화관련 포스트는 최고시네요~

    자주 와서 구경하고 스킬 좀 키워가야 겠어요^^

    잘보고 갑니당

    2010.04.05 17:24 신고
  11. BlogIcon 자 운 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분꿀끌할떄 액션를 봅니다 발표 났는데 레인맨님 이름 있네요 하녀 기자단 축하해용^ ㅋ

    2010.04.05 23:13 신고
  12. BlogIcon LiveREX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웃을만한 영화를 찾고 있었는데 ㅎㅎ

    2010.04.05 23:28 신고
  13. BlogIcon 서늘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스터부터 뭔가 별로 였는데 그래도 웃을 수 있는 영화라니
    또 보고싶은 생각이............ㅋㅋㅋ 요즘 보고 싶은 영화 너무 많은데요ㅎㅎ

    2010.04.06 00:13
  14. BlogIcon bluejerr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살인자라는 단어가 들어가는데... 웃음을 준다니... 아하하 기대됩니다.
    전 이런영화 좋아해요... 죽이고 싸우고.. 긴장되서 잘 못보거든여... 이힛
    이거 기대됩니다.. 꼬옥 봐야지영^^

    2010.04.06 02:43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약간 공공의 적 스타일입니다.
      공공의 적은 이성재 덕분에 약간 긴장이 되죠.
      이 영화도 살인이 나오긴 하는데 전혀 긴장 안됩니다. ㅎㅎ

      2010.04.06 08:43 신고
  15. BlogIcon e비즈북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무가지 광고란에 쫙 깔린 그 영화군요. :-)

    공공의 적 스타일이라... 훔...

    2010.04.06 11:17 신고
  16. BlogIcon 굿모닝 Mr.J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가운 살인자는 어떤 살인자일까요??ㅋㅋㅋㅋ

    왠지 유오성의 연기로 인하여

    묘한 즐거움을 줄 듯 싶어요~~

    2010.04.06 11:29 신고
  17. BlogIcon 피아노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오성 오랜만에 영화인것 같아요!!
    좋아하는 배우중에 한명인데~~

    2010.04.06 11:53
  18. BlogIcon 유아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가대표에서 김응수 너무 웃겼는데^^ 그래도 재미었다는 말씀이시거 같아서 안볼래요^^

    2010.04.06 12:04 신고
  19. BlogIcon design-es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응수씨의 코믹연기 보고싶어지네요 ㅋ
    추노의 좌의정 캐릭터가 깊게 박혀있어서..

    2010.04.06 12:05 신고
  20. BlogIcon Casker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보고 왔는데...-_- 무언가 하나에 집중하지 못한 영화 같더군요.

    가끔씩 웃겨주긴 하지만...어정쩡한 느낌...그리 추천할 만한 영환느 아닌거 같았습니다.

    2010.04.07 03:34 신고
  21. BlogIcon 디나미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ㅋㅋㅋ 그래서 어저께 라디오 스타에 이 두 사람이 나왔군요.

    2010.04.08 19:14 신고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