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임진각 평화누리

임진각은 한국전쟁과 남북 분단의 뼈아픈 역사를 대표하는 통일 관광지입니다. 1953년 한국전쟁 포로 12,773명이 북으로부터 귀환하였다 하여 명명된 '자유의 다리'를 비롯, 21톤의 육중한 무게로 평화와 통일의 염원을 담아낸 평화의 종 등이 있는 곳이지요. <2010 경기 평화통일마라톤>의 개회식이 펼쳐지고 출발선과 결승선이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지하 1층과 1층에는 기념품점과 패스트푸드점, 편의점, 커피전문점 등이 있고 2층에는 한정식 집이 있으며 3층에는 분위기 좋은 카페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그 위로 올라가면 임진각 평화누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전망대인 하늘마루가 자리잡고 있습니다.

임진각 평화누리에는 다양한 놀이기구가 있어 아이들을 위한 관광지로도 손색이 없습니다.

수많은 바람개비들이 방문객들을 반겨주고 있습니다.

평화의 종

평화의 종은 21세기의 평화를 위해 21톤의 무게에 21계단으로 제작된 종이며, 총과 칼 등의 무기를 녹여 만든 종입니다. 매년 연말 한해를 마감하고 새로운 한해를 맞는 제야의 종 타종식이 거행되는데 이때 타종도 21번 한다고 합니다.

자유의 다리

자유의 다리는 통일연못 위를 가로지르는 작은 나무다리로 1953년 전쟁포로 교환을 위해 가설, 당시에 포로들이 차량으로 경의선 철교까지 와 걸어서 자유의 다리를 건넜다고 합니다. 자유의 다리 위편에 있는 임진강철교는 예부터 장단면에 있는 자연마을의 이름을 따서 독개다리라 불렀다고 합니다. 옛날 도깨비가 많이 놀던 곳이라 독개라 불렸다는 설도 전해지고 있습니다.

통일연못

자유의 다리 아래 보이는 통일연못입니다. 민간인이 갈 수 있는 최북단에서 남북 이산의 한을 달래고 통일을 염원하는 장소로 제공하고자 조성한 한반도 모양의 연못입니다.

경의선 장단역 증기기관차

자유의 다리 바로 옆에 자리하고 있는 등록문화재 제78호 경의선 장단역 증기기관차입니다. 이 기관차는 한국전쟁 중 피폭, 탈선된 후 반세기 넘게 비무장지대에 방치되어 있었던 남북분단의 상징물입니다. 2004년 아픈 역사의 증거물로 보존하기 위해 문화재로 등록된 후 포스코의 보존처리 기술을 지원받아 녹슨 때를 벗겨내고 국민 역사교육자료로 활용하고자 하는 경기도(경기관광공사)의 적극적 의지에 따라 현위치로 옮겨 전시되고 있습니다.

평화통일의 염원을 담은 소원띠로 보입니다.


도라산 평화공원

도라산평화광원은 2002년 부시 미 대통령과 김대중 전 대통령이 방문한 도라산역의 개방 시부터 구상되어 2006년 5월 12일 착공, 2008년 6월 13일 완공, 그 해 9월 10일 개장하였습니다. 특히 공원 내 통일의 숲은 평화를 사랑하는 경기도민의 현금, 현수로 조성되었으며 앞으로 이곳은 청소년들에게 DMZ의 역사를 통한 평화와 생태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교육장뿐 아니라 '평화를 사랑하는 세계인의 만남의 장'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입니다.

도라산평화공원에는 동물들의 쉼터인 생태연못과 73그루의 장단복숭아밭, 도라산평화공원 전시관, 꽃사슴 쉼터, 통일의 숲, 해병대 전적비 등 다양한 볼거리가 있습니다. 한적한 분위기에서 느긋한 시간을 보내기 아주 좋은 곳인 것 같습니다.

통일의 숲

3만여 그루가 식재된 숲은 통일동산, 평화동산 그리고 화합동산이 있으며 경기도민의 헌수 및 헌금으로 조성되었다고 합니다. 꽃사슴 관람로를 따라 꽃사슴을 보러 갑니다.

평화로운 공원의 상징이 되고 있는 꽃사슴들입니다. 가족인 것 같습니다. 정말 귀엽습니다. 다음은 도라산평화공원 내에 전시된 상징 조형물들의 모습입니다.

김연수作_"개벽"

남과 북의 화합의 상징인 김연수의 개벽은 진취적이며 영원한 빛을 형상화한 것으로 남과 북이 서로 화합하는 그림(부조)과 함께 대동단결하여 우리민족의 힘을 전 세계에 떨친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류신정作_"비상"

생태의 근원에 대한 상징인 비상은 공원 개장 1주년을 기념하여 설치, 생명체의 근원인 물방울, 바람, 씨앗, 정자 등이 비상하는 은유적 표현, DMZ의 낙관적 미래에 대한 희망의 메시지를 담고 있습니다.

양태근作_"임진강의 봄"

양태근의 임진강의 봄이란 작품 역시 개장 1주년을 기념하여 만들어진 작품입니다. 남과 북에서 흐르는 물이 만나 하나가 되어 사랑의 꽃을 만들어 간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73그루의 장단복숭아. 봄에는 아름다운 꽃을 볼 수 있으며, 가을에는 풍성한 열매를 볼 수 있습니다. 여름과 겨울에는 이렇게 별 볼일 없습니다. ㅜㅜ

도라산평화공원 전시관에서는 도라산 지역에 대한 역사와 생태계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3D 영상관과 징검다리 등이 있어 보다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도라산 지역에 대한 정보를 끝으로 포스팅을 마무리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DMZ - 1950년 6월 25일, 한국전쟁이 발발하고 수많은 사람과 자연이 죽고, 파괴되었다. 1953년 7월 27일, 정전협정에 의해 3년간의 지루하고 참혹한 전쟁은 참상만을 남긴 채 하나의 조국을 둘로 나눴다. 조선인민군, 중국인민지원군, 국제연합군 등 3자가 서명한 정전협정 제1조 11개항에 의해 비무장지대(De-Militarized Zone)가 만들어졌다. 서해의 오두산통일전망대부터 동해의 고성통일전망대까지 248km에 이르는 군사분계선을 사이에 두고 남북으로 2km씩 폭 4km의 DMZ는 무장과 전쟁에 반대하고 평화로 가기 위해 설정되었지만 오히려 중무장의 첨예한 갈등 지역으로 인식되어왔다.

도라산의 유래 - 장단읍내 뒤 백학산 서맥내령 맑고 맑은 사천내가 흐르는 냇가 벌판 가운데 우뚝 솟은 봉우리 156m 도라산 고지는 주위 수목이 우거져 경관이 아름다워 주민들이 여름철에 자주 오르내리고 있는 명산이라 하겠다. 그러나 신라가 폐망하자 경순왕의 11왕자는 사분오열로 뿔뿔이 흩어지니 할 수 없이 경순왕은 신라 도읍 경주에서 머나먼 천리길 송도를 찾아 항복하였다. 고려 태조 왕건은 그의 딸 낙랑공주를 아내로 맞이하게 하고 유화관을 하사하였으며, 정승을 봉하는 한편 경주를 식읍으로 하여 사심관을 파견하였다. 그러한 가운데 낙랑공주는 비운을 맞게 된 경순왕의 우울한 마음을 달래고저 도라산 중턱에 암자를 짓고 머물게 하였는데 영원히 이곳을 지키겠다는 뜻에서 영수암이라고 이름 지었으며, 경순왕이 조석으로 이 산마루에 올라 신라의 도읍을 사모하고 눈물을 흘리었다 하여 도라산(都羅山) 이라고 호칭하게 되었다고 전해지고 있다.

도라산역의 의의 - 2002년 4월 11일 영업을 시작한 도라산역은 민통선 내에 위치하고 있으며, 서울가지는 55.7km, 개성까지는 14.2km, 평양까지는 205km 떨어져 있다. 도라산역은 통일을 염원하는 우리 민족의 염원을 담고 있으며, 특히 지난 2002년 2월 20일 미국 부시 대통령과 김대중 대통령이 함께 방문하여 북에 평화의 메시지를 보낸 곳으로 현재 남북 분단의 최접점에 있으며, 앞으로 다가올 21세기 실크로드의 실제적인 시작점이라 하겠다.

관련 포스트 ▶ 임진각 평화누리 경기평화센터 탐방기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BLOG main image
세상을 지배하다
레인맨 Reign [rein] = 통치, 지배; 군림하다, 지배하다, 세력을 떨치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
by Reignman

카테고리

전체보기 (875)
영화 (273)
사진 (109)
여행 (219)
그외 (273)

달력

«   2023/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