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황당한 진짜 이야기

짐 캐리를 아주 오랫만에 보는 것 같다. 작년 연말 <크리스마스 캐롤> 이란 작품을 통해 짐 캐리의 얼굴을 형상화한 늙은 할아버지를 만나보긴 했지만 그건 어디까지나 애니메이션이었고, 한국 팬들에게는 <예스맨> 이후 근 2년만에 모습을 보이는 것 같다. 그는 여전하다. 짐 캐리, 코미디의 제왕 아니겠는가. 언제나 그래왔듯 <필립 모리스>에서도 재기 발랄한 코미디의 진수를 선보인다. 그런데 상대역이 이완 맥그리거다. 짐 캐리는 그동안 코미디 영화에 주로 출연했지만 그의 파트너는 언제나 여자사람이었다. 그것도 카메론 디아즈, 케이트 윈슬렛, 르네 젤위거, 제니퍼 애니스톤, 티아 레오니, 주이 디샤넬 등 최고의 인기 여배우들과 함께 했었다. 그런데 이완 맥그리거가 상대역이라니, 이거 <덤 앤 더머>의 속편같은 영화인가, 아니면 <쇼생크 탈출>의 코믹 버전인가, 뭐 그런 생각들을 했다. 한국판 포스터의 죄수복을 입고 있는 두 배우와 탈옥기라는 문구, 원제에서 I Love You를 제한 제목을 보면 충분히 그럴 듯한 생각이지 싶다. 그리고 짐 캐리의 게이는 전혀 예상하지 못했기 때문에...Reignman

그렇다. <필립모리스>는 두 남자의 사랑을 그린 퀴어무비다. 짐 캐리가 출연을 하니 당연히 코믹한 퀴어무비가 된다. 그렇다면 영화의 플롯을 황당하면서도 흥미로운 방향으로 가져갈 수 있다. 이것은 지극히 당연한 변모이며 자연스러운 흐름이다. 그런데 굳이 그럴 필요가 없다. 그 이유는 이 황당하면서도 흥미로운 이야기가 실화이기 때문이다. 스티븐 러셀(실존 인물)이 실제로도 짐 캐리의 연기에서 보여지는 괴기스럽고 괴짜같은 인물인지는 모르겠으나 그의 인생 자체가 대단히 파란만장하기 때문에 특별하게 손을 쓰지 않아도 영화의 플롯이 자연스럽게 황당함으로 무장할 수 있다는 것이다. 단 하나만 신경쓰면 된다. 스티븐 러셀이란 인물을 어떤 배우가 맡아야 할지 말이다. 결국 짐 캐리가 선택이 되었고, 그 선택은 당연한 선택이자 올바른 선택이었다. 다른 배우가 연기하는 스티븐 러셀은 상상하고 싶지도 않다. 다른 배우에게 이 역할을 맡기느니 차라리 스티븐 러셀에게 연기를 가르쳐 자신을 연기하게 만드는 것이 나을 것 같다. 그만큼 짐 캐리의 연기는 위대하다.Reignman

ⓒ Europa Corp. / Mad Chance. All rights reserved.

사기꾼의 진정성

<필립모리스>가 풀고자 하는 썰은 두개다. 하나는 동성·애, 다른 하나는 사기극이며, 이 둘은 맥락을 함께 한다. 경찰 출신의 스티븐이 사기꾼으로 변모한 이유는 마음속 깊숙히 자리잡은 소외감과 피해 의식때문이다. 버림받은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던 스티븐은 때마침 당한 교통사고를 계기로 삶의 변화를 꾀하게 되는데 하필이면 럭셔리한 게이의 삶을 추구한다. 그러한 과정 속에서 스티븐의 천재적인 기질이 발휘되지만 난데없이 등장하는 경찰에게 체포되어 감옥에 들어가고 비로소 필립과 운명적인 만남을 갖게 된다. 스티븐의 탈옥과 사기행각은 필립을 만난 후로 더 대담하고 비범해진다. 스티븐이 가진 천재성의 원천은 필립에 대한 사랑인 것이다. 사기꾼에게 진정성은 그야말로 사치다. 거짓이라는 보이지 않는 폭력으로 누군가의 재물을 약탈하는 행위에 진정성이 어디 가당키나 한 말인가. 그러나 스티븐의 사기행각이 필립에 대한 사랑과 결부되면서 가당치도 않을 것 같았던 진정성을 차츰 느끼게 된다. 이는 전적으로 짐 캐리가 선보이는 관록의 연기 덕분이다. 관객과 필립의 감성을 자극하는 짐 캐리의 연기를 보면서 진정성을 느끼고, 실화영화라는 것을 밝히고 시작하는 영화임에도 반신반의했던 황당한 이야기에 공감대를 이룰 수 있는 것이다. 아이러니를 정당화시키는 짐 캐리의 재주에 경의를 표하는 바이다.
Reignman
어찌됐든 이 영화는 대단히 좋은 작품이라고 볼 수 있다. 짐 캐리의 명성을 재확인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볼만한 가치가 있으며, 일반적인 퀴어무비의 형식을 깨고 있다는 것 또한 칭찬해주고 싶다. 퀴어무비는 보통 <브로크백 마운틴>이나 <싱글맨> 과 같이 일반적인 대중의 성향은 아랑곳하지 않고, 다소 무거운 분위기 속에서 인권을 대변하는 경우가 많은데 <필립 모리스>가 확보한 대중성과 재미는 진지한 통찰 못지 않은 장치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 <필립 모리스>가 풀고자 하는 썰은 두개다. 고로 스릴 넘치는 사기행각과 애상적인 동성애라는 부분에서는 각각 부족함을 느끼게 한다. 만약 당신이 사기극을 좋아한다면 <캐치 미 이프 유 캔>같은 영화를 봐야 할 것이고, 퀴어무비를 좋아한다면 <브로크백 마운틴>같은 영화를 봐야 할 것이다. Reignman

※ 본문에 사용된 모든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그 모든 권리는 ⓒ Europa Corp. / Mad Chance. 에 있음을 밝힙니다.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사라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자사람이었다..에서 괜히 푸핫...! 웃겼어요.. ㅋㅋㅋ

    2010.07.09 08:56 신고
  3. BlogIcon Phoebe Chung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봤어요. 하하하... 울 남편이랑 낄낄거리다 나왔다는...^^*

    2010.07.09 09:42 신고
  4. BlogIcon 솔바람소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굴만 봐도 웃음이 절로 나는 유쾌한 사람, 잘 보았습니다. 좋은하루 보네세요 ..^^

    2010.07.09 09:54 신고
  5. BlogIcon 끝없는 수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레인맨님 잘 지내셨어요? ㅋㅋㅋ 간만에 놀러왔어요^-^ 짐캐리를 워낙 좋아해서 약간은 모자란 듯한 영화여도 도전해보고 싶어지네요^-^

    2010.07.09 10:13 신고
  6. BlogIcon 경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망설여지네요-
    극과 극의 반응- ^^*

    하지만, 전 짐 캐리를 좋아한답니다.
    그래서 '볼까?!' 생각 중이에요-

    2010.07.09 10:34
  7. BlogIcon 너서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짐 캐리 영화를 안 본 지 오래 됐군요.
    이번에는 나오면 무조건 볼 겁니다.

    2010.07.09 11:13 신고
  8. 햄톨대장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짐캐리아니고 다른 배우는 떠오르지 않아요. ㅋㅋ

    2010.07.09 13:51
  9. BlogIcon 탈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재때문에 욕먹는게 조금 아쉬운 영화입니다..ㅠㅠ
    트랙백달고가요~

    2010.07.09 14:33 신고
  10. BlogIcon 소리통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스맨 너무 재미있게 봤는데...
    이번엔 여자사람이 아니라 남자사람이랑 나온다고 하니, 색다르겠네요. ㅋㅋ

    2010.07.09 14:36 신고
  11. BlogIcon ★안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인맨님,안녕하세요^^
    아~제가 더베스트로 생각하는 배우 짐캐리의 영화군요^^
    사랑으로 인한 진정성을 가진 사기극이라는데에 초점을 맞추고 보면 되는건가요?
    요 영화는 놓치지않고 보고 싶습니다...
    남자둘의 이성으로서의 사랑을 별로 좋아하는 편은 아닙니다만
    짐캐리,이완맥그리거...정말 기대됩니다~!!!

    2010.07.09 14:57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짐 캐리 좋아하시는군요.
      여전히 멋진 연기를 보여주었습니다.
      천재 사기꾼 역할을 맡았는데 그의 사기 행각에서 저는 진정성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하여튼 연기 정말 기가 막힙니다. ㅎㅎ

      2010.07.09 22:40 신고
  12. BlogIcon ageratum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짐캐리가 나온다는 이유만으로도 봐야할 이유가 생겼네요..^^
    소재가 조금 그렇긴 하지만..ㅋㅋ

    2010.07.09 15:10 신고
  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010.07.09 16:58
  14. BlogIcon 주리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잘생긴 배운데
    마스크에서의 이미지가 너무 강해서...
    진 면목을 제대로 볼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답니다.

    2010.07.09 17:01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잘생기긴 했는데 참 잘생기진 않은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추천해드리고 싶은 영화입니다.
      기대하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

      2010.07.09 22:42 신고
  15. BlogIcon 건강정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짐캐리 예전에 참 좋아했는데 어느 순간부터 주춤하기 시작하더니만
    예전과 같지 않다..라고 생각했는데 이 영화 꼭 봐야겠는데요^^

    2010.07.09 17:10 신고
  16. BlogIcon 어설픈여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도 상영하고 있나요?
    전에 다른 분 리뷰에서 좀 거북했다는...내용을 보고서
    그저 그런건가? 싶었는데,
    레인맨님 리뷰를 보니, 아닌것도 같고...
    저는 개인적으로 짐캐리 보다는 이완 맥그리거가 더 좋거든요...(응?)

    2010.07.09 17:32 신고
  17. BlogIcon rind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짐 캐리가 나온 영화들을 무척 재미있게 봤었어요.
    어쩜 그렇게 캐릭터를 잘 표현할 수 있는지, 재능과 재치가 대단한 배우인 것 같아요.
    짐 캐리와 이완 맥그리거가 나왔다고 해서 흥미가 있었는데,
    레인맨님의 리뷰를 보니 나중에라도 꼭 봐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

    2010.07.09 18:30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연기가 곧 삶, 삶이 곧 연기인 배우 같아요.
      예전에 여자친구의 비키니를 입고 해변에 나타난 짐 캐리 사진을 본 적이 있어요.
      사람들에게 웃음을 주기 위한 쇼였다고 하더군요.
      위대한 배우입니다. ㄷㄷ;

      2010.07.09 22:45 신고
  18. BlogIcon G_Gatsb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터널 선샤인 이후..짐캐리를 참 좋아라 하기 시작했네요.
    안그래도 볼만한 영화라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연기잘 하는 두배우의 모습..생각만 해도 좋네요.^^
    둘이 서로 눈빛을 교환하는 사진을 보니, 위너인 비프리박님과 Reignman님이 서로 바라보는것 같기도 합니다.^^

    2010.07.09 21:01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이터널 선샤인에서의 짐 캐리가 가장 좋았던 것 같습니다. ㅎㅎ
      그런데 왜 자꾸 비프리박님과 저를 엮는 것입니까..ㅋㅋ
      저는 여자를 아니, 여자만 좋아합니다.

      2010.07.09 22:47 신고
  19. BlogIcon 도꾸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제가 가장 좋아하는 배우, 짐캐리~~
    아자아자~

    2010.07.10 06:41 신고
  20. 널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이상하게 짐캐리 개봉영화는 다 봤는데 단 한편도 잼나게 본게 없어요 ㅡㅡ
    짐캐리라는 배우는 참 좋아하지만 영화는 죄다 졸립더라구요 ;;

    2010.07.10 08:11
  21. BlogIcon 황팽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짐 캐리 최고죠.
    기본 적으로 연기를 잘 해서 그런지 생명력이 참 긴 배우 같애요.
    개성도 있고 말이죠.

    2010.07.10 18:12 신고


1425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