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툴바

세상을 지배하다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 2011, ⓒ Reignman


"다문화 가정에 대하여..."

다문화 가정이라 함은 서로 다른 국적, 인종, 문화를 가진 남녀가 이룬 가정을 말한다. 다문화라는 용어는 캐나다나 미국, 유럽, 호주 등 이민자의 비율이 높은 나라에서 퍼지기 시작하였으나 그것은 한참 전의 일이다. 한편 단일 민족 국가인 대한민국에서는 오랫동안 혼혈 가정, 혼혈인 등의 용어를 사용했다. 최근 들어 다문화 가정에 대한 관심이 대두되고 있기는 하지만 사실 그동안 다문화 가정에 대한 정서와 시각은 그리 긍정적이지 못했다.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 2011, ⓒ Reignman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 2011, ⓒ Reignman


"겉모습은 다르지만 무대 위에서는 하나!"

최근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를 통해 우리나라의 다문화 가정에 대하여 생각해 볼 수 있는 계기를 얻었다. 겉모습은 조금 다르지만 무대 위에서 모두 함께 노래하며 하나가 되는 아이들의 모습이 매우 자연스러우면서도 아름다웠다.

우리나라에서는 21세기에 들어서야 다문화 가정이란 표현을 사용하기 시작했다. 인종차별적인 이미지와 그로 인해 유발되는 부정적인 정서를 해소하기 위하여 2003년 건강시민연대가 제안한 용어를 현재까지 사용하고 있는 것이다.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 2011, ⓒ Reignman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 2011, ⓒ Reignman

"21세기 글로벌 시대!"

2010년을 기준으로 국내에 체류하는 외국인은 무려 120만명에 이른다. 이제 글로벌 시대에 발맞추어 세계화가 진행되고 있고, 국제 결혼과 국내에 체류하는 외국인의 수가 점차 늘어 감에 따라 다문화 가정에 대한 이해와 관심이 적극 요구되는 시점에 도달한 것 같다.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 2011, ⓒ Reignman


"음악은 사람을 끌어 모으는 힘을 가지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의 이병훈 단장은 음악에는 사람을 끌어 모으는 마력이 있다고 전했다. 이어 계속되는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와 광주월드뮤직페스티벌 등을 통해 인종과 문화의 벽을 허물고 모든 사람이 하나가 될 수 있음을 강조했다.

문화에는 절대주의가 있을 수 없으며 상대주의만 존재한다. 따라서 음악은 문화의 다양성에 당위성을 부여하는 훌륭한 매개체가 될 뿐만 아니라 서로 다른 문화를 교류함으로써 이해와 교감을 통한 축제로 거듭날 수 있는 것이다.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 2011, ⓒ Reignman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 2011, ⓒ Reignman


"다문화 대신 아시아!"

이병훈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장은 앞으로 만들어 질 어린이 합창단과 합창대회에 다문화라는 표현을 사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우리의 문화와 다른 문화를 구분하는 것보다 아시아 어린이 합창단, 아시아 어린이 합창대회라는 이름을 사용하여 아시아의 문화를 하나로 연결하는 것이 보다 낫지 않겠느냐는 것이다. 또한 아시아 어린이 합창단에는 탈북 난민까지 포함하여 진정한 하나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문화 가정, 다문화 사회는 이제 남의 나라 일이 아니다. 우리는 이질적 문화의 융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야 한다. 또한 문화의 다양성을 통한 긍정적인 효과를 넘어 정치, 경제적인 편익도 재고할 시점이 되었다. 그렇다면 당신은 다문화 가정을 받아들일 준비가 되었는가?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대회 2011, ⓒ Reignman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TRACKBACK :: http://reignman.tistory.com/trackback/826 관련글 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신비한 데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대회가 있다니 ㅎㅎ
    보기 좋네요

    2011/06/12 07:02
  2. BlogIcon 감자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 들어 다문화 가정에 대한 관심이 생겼답니다.
    이런 합창 대회가 있었군요.
    행복한 일요일 보내세요. ^^

    2011/06/12 08:02
  3. BlogIcon 꽃집아가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문화 가정이 잘 이뤄져서 아이들이 행복했음 좋겠어요
    피부색갈로 달라지는건 없잖아요^^ 다 같은 대한민국^^

    2011/06/12 08:46
  4. BlogIcon 모르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젠 다문화를 마음으로 수용해야 하지 생각이 듭니다.출산의 문제가 심각하다고 생각이 드네요.

    2011/06/12 11:27
  5. BlogIcon 깔깔씨 안혜연입니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헛, 요런 풍경이었군요.

    짙은 얼굴의 꼬맹이들을 보니 갈 걸 그랬나, 싶은 생각이 드네요 ㅎ

    2011/06/12 15:11
  6. BlogIcon 솜다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정말이지 싶읍니다..
    이제 그들도 우리과 함께 손잡고 나아가야할 우리 이웃이지 싶으내요^^

    2011/06/12 23:55
  7. 지나가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나라는 현재 국토가 반으로 쪼개진 세계 유일의 분단 국가입니다..60여년간 이어진 분단 때문에 남북간 이질감이 꽤 커진 지금 북녘의 동포들과 인종적 동질성 마저 사라진다면 통일은 이룰 수 없습니다.. 통일 이전 이 남한의 다문화, 다민족화는 통일을 하지 않겠단 선언과 똑같다고 생각합니다..물론 국내 거주 외국인을 모두 내 쫓고 우리끼리만 살자는 이야기는 아닙니다..하지만 정책적으로 본격적인 이민국가로의 진입은 충분히 막을 수 있습니다....글로벌화란건 우리 정체성을, 우리 민족성, 우리 혈통을 모두 외국과 교배해서 바꾸어가는게 결코 아닙니다...진정한 글로벌화는 우리의 가치와 우리의 국가 정체성을 지키고 나서야 달성이 가능한거구요..현재 이 나라의 다문화 담론은 서구 사대에 깊이 빠진 얄팍한 지식인들이 다민족 국가이며 태생이 이민국가인 미국을 이상적으로 바라보고 있느데 문제의 심각성이 있습니다..이 나라는 이민자가 없으면 돌아 갈 수 없는 미국이 아닙니다..이 나라는 한민족이 주인인 민족국가입니다..다문화를 조금이라도 비딱하게 보면 나치로 모는 이 사회 분위기는 현재 정상이 아닙니다..다시 한 번 말하지만 통일은 이 땅에 사는 사람들 모두와 국운이 걸린 우리 민족 최대의 사명입니다...좀 심하게 이야기 해서 무조건적인 다문화 찬양과 이 땅의 다민족화는 영구 분단을 고착화 시키는 매국 행위와 같다고 생각합니다..

    2012/12/01 15:30
  8. BlogIcon 고릿사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른 문화를 이해하고 포용하고 싶다면 한국인한테 훈수하려 하지 말고,직접 베트남어를 배우든, 태국말을 배우든

    해서, 그 나라의 문화를 공부하고 이해하면 됩니다.

    물론, 저런일 하는 사람들 직접 본적도 있는데, 대부분 그 나라 언어는 커녕 영어도 못하더군요.

    귀찮고, 돈안되니 별로 배우려는 노력도 안하는 것 같구요.

    저런 일을 하는 사람들은 노동하기는 죽도록 싫어하면서, 일안하고 먹고 살기위해 기업들의 콩고물이나 바라고

    이상한 단체를 만들어서 잘난척을 하는 사람들입니다.

    2013/01/23 03:28
  9. 신촌토박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겨레가 지금까지 수많은 외세의 침략속에서도 꿋꿋이 버텨온것은 우리가 한민족이라는 자긍심때문입니다.
    지금 당장 출산율이 떨어지고 노동력이 부족하다고 해서 무조건적으로 외국인들을 받아들이면 나중에 사회통합
    더 나아가 남북통일에 악영향을 끼칠겁니다. 출산율 부족은 복지문제나 사회적 계몽을 통해 해결해야 하고 노돌력
    부족은 경제 효율화나 산업 고도화를 통해 해결해야 합니다. 먼저 다문화 사회를 체험했던 유럽조차 다문화 정책을
    실패한 정책으로 평가합니다. 우린 다행히 그렁 선례를 보고 배울수 있습니다. 지금이라도 더 늦기전에 다문화 정책을
    폐기햐야 합니다.

    2013/02/07 16:01
  10. rai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점점 우리 민족 고유의 얼굴들들 찾아볼수 없어서 안타깝습니다

    2013/02/07 19:39
  11. 디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려시대에도 다문화있었다.하지만 고려의 문화에 융합된가지. 문화융합과 다문화는 다르다
    다문화란 문화가 여러개란 말로 한나라에 영어 말하는 사람, 동남아어 말하는 사람. 불어 말하는 사람 있으면 나라가 가만히 있겠냐? 다문화는 실패한 정책이여, 유럽도 다문화 전부 실패했는데 나중에 국어가 아마 여러개 나올거다 베트남어, 태국어,인도어,영어 문화융합이 맞지.다문화하면 갈등하고 내전일어나는겨, 유고슬라비아 못봤냐? 각각의 민족들이 서로학살하는거
    다문화해서 성공한 나라 하나도 없다, 미국은 원래 이민의 나라이고, 지들이 원주민인 인디언학살하고 지은나라다. 차라리 다문화할바에 세계최강 미국의 1개 주에 편입되는게 낫지. 왜 쓰레기 나라 한국만드냐

    2013/02/27 18:03
  12. 여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린이 합창단 합창대회에 반대하는것이 아니다. 다문화정책은 시대적인 흐름에 역행하고 있는 정책이다. 대부분의 선진국가들이 다문화 정책실패로 여러 사회문제를 겪고 있으며 점차 축소하고 있는 추세다. 특히나 통일이라는 문제를 안고 있는 분단국가 한국에서는 우선된 과제를 해결할 노력이 필요하며 다문화정책에 더욱더 엄격한 기준이 필요할것이다. 다문화라고 티비언론과 같이 무조건적으로 미화하는것은 눈가리고 아웅하는것과 같다.

    2013/04/07 15:50
  13. 고조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이 좋아 다문화지...한민족의 정체성은 던져벌릴것인가?

    2013/05/02 23:35

1  ... 180 181 182 183 184 185 186 187 188  ... 879 
1425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