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혹시... 자전거 좋아하세요?

어렸을 때 보조바퀴가 달린 네발 자전거를 탔던 경험 다들 갖고 계시죠? 보조바퀴를 떼어내고 처음으로 자전거타기에 성공했을 때의 그 기분... 생각만 해도 짜릿합니다. 자전거는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접할 수 있는 스포츠이자 많은 사람들이 즐기는 취미입니다. 요즘은 자전거를 타고 출퇴근을 하는 직장인들도 아주 많습니다. 일명 '자출족'이라고 하죠. 저도 자전거를 아주 좋아합니다. 최근에는 픽시라는 자전거에 푹 빠져 있는데요. 이 픽시라는 녀석이 해외에서는 매우 각광을 받고 있는데 국내에서는 아직까지 다소 생경한 느낌이 없지 않아 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픽시라는 자전거를 한번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알면 알수록 그 매력에 빠져들게 되는 픽시의 세계로 인도하겠습니다.


픽시 (Fixie), 자전거와의 일체감

픽시(Fixie)는 픽시드 기어 바이크(Fixed Gear Bike)의 줄임말로 고정기어 자전거를 말합니다. 보통 자전거에는 기어가 달려 있는데 픽시에는 기어와 프리휠이 없고, 뒷바퀴와 코그가 연결되어 있는 형태라 페달을 앞으로 밟으면 앞으로 나가고, 뒤로 밟으면 뒤로 가는 독특한 구조를 가진 자전거입니다. 그래서 픽시를 타면 자전거와 하나가 되는 듯한 일체감을 느낍니다. 정말 매력적이에요.

자전거를 타고 내리막길을 간다고 생각해 보세요. 보통은 발을 가만히 두고 중력과 관성에 몸을 맡깁니다. 그런데 픽시는 앞서 말했듯이 페달과 바퀴가 고정되어 있기 때문에 뒷바퀴가 돌면 페달도 같이 돌아가게 됩니다. 그래서 내리막길에서도 페달질을 멈출 수 없는 거죠. *스키딩이라는 기술이 있긴 하지만 보통의 경우는 그렇습니다. 아래 영상을 보시면 픽시가 어떤 녀석인지 대충 감이 오실 겁니다.

※ 스키딩 (skidding) : 몸을 앞으로 이동한 상태에서 다리에 힘을 줘 의도적으로 페달질을 제어하는 기술입니다. 픽시에는 브레이크를 달지 않는 경우가 많은데 스키딩이라는 기술 덕분에 브레이크 없이도 자전거를 멈출 수 있는 것입니다. 아래 동영상을 통해 스키딩하는 모습을 확인해 보세요. 바퀴의 회전없이 그대로 쭈욱 미끄러지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컨버전 (Conversion), 세계에서 하나뿐인 나만의 자전거

보통 외국에서는 자전거를 로드 바이크(싸이클), MTB(산악 자전거), BMX(묘기 자전거), 그리고 픽시로 분류합니다. 반면 우리나라에서는 보통 로드, MTB, 미니벨로 정도로 분류합니다. 그래도 최근에는 픽시를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져서 자전거를 타러 나가면 심심찮게 픽시를 만나곤 합니다. 픽시는 멀리서도 쉽게 알아 볼 수가 있습니다. 화려하거든요. 픽시의 가장 큰 매력 중에 하나는 자신이 원하는 스타일로 직접 조립하고 꾸밀 수 있다는 것입니다. 색상과 모양을 자유자재로 컨버전할 수 있다는 것이죠.



모르긴 해도, 현재 픽시를 타고 있는 사람들은 픽시의 톡톡 튀는 겉모습을 보고 첫눈에 반했을 겁니다. 저도 픽시를 처음 봤을 때 간지에 반했지만 막상 타고 보면 픽시의 진정한 간지는 내면에 숨어있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사실 픽시는 가격이 만만치 않습니다. 국내에서는 아직까지 많은 보급이 이루어지지 않았기 때문에 부품을 구하는 것도 어렵고, 수요에 비해 공급이 적다보니 당연히 부품들의 가격이 비쌉니다. 보통 100~200만원 정도가 들어가는데, 얼마전에 제가 원하는 조합으로 견적을 한번 내봤더니 300만원을 가뿐하게 넘기더라고요. ㄷㄷㄷ; 아무쪼록 픽시와 부품들의 수입이 많이 이루어져서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많은 사람들이 픽시를 즐길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봅니다.



패션 (Fashion), 픽시는 하나의 문화

북미와 유럽, 일본 등지의 마니아들이 픽시를 즐기는 모습을 보면 픽시는 단순한 자전거가 아니라고 느껴집니다. 픽시는 하나의 문화입니다. 우리는 픽시 라이더들의 패션을 통해 픽시 문화를 이해할 수 있습니다. 바이크 패션이라 하면 보통 몸에 달라붙는 쫄쫄이 의상을 떠올리기 쉽지만 픽시 패션은 다릅니다. 픽시를 타는 이유 중 하나는 픽시의 화려하고 멋진 외형 때문 아니겠습니까? 그러한 라이더들의 성향이 패션으로까지 이어지는 것입니다.


위 사진을 보면 아시겠지만 픽시 라이더들은 어깨에 꼭 저렇게 메신저 백을 하나씩 두르고 다닙니다. 픽시 패션의 가장 큰 포인트 중 하나죠. 7~80년대 뉴욕이나 시카고 등의 대도시에서 메신저 보이가 메신저 백을 매고 다닌 것에서 부터 유래가 된 것 같습니다. 지금으로 치자면 자전거 택배 정도가 되겠군요. 자전거를 타고 물건을 배달하는 메신저 보이야 수십년 전부터 있었겠지만 메신저 백을 패션의 일환으로 착용하기 시작한 것은 미국의 대도시가 그 기점이 되지 않나 싶습니다. 암튼 픽시 패션은 딱히 정해진 룰은 없지만 보다 화려하면서 스포티한 패션을 추구하기 마련입니다. 아웃도어 브랜드나 스포츠 브랜드가 픽시와 잘 어울리고 약간 스키니한 핏의 청바지나 루즈한 반바지도 픽시 라이더들이 즐겨 입는 의상입니다. 이런 패셔너블한 픽시의 특징을 이용해 나이키와 유니클로에서는 픽시를 이용한 프로모션을 진행중이라고 합니다.

퀵실버 (Quicksilver, 1986)

ⓒ Columbia Pictures. All rights reserved.

위에 보이는 이미지는 케빈 베이컨 주연의 영화 <퀵실버>의 한 장면입니다. 주식 브로커가 하루 아침에 재산을 몽땅 날리고 메신저 보이가 되어 새로운 인생을 살게 된다는 내용인데, 기어도 브레이크도 없는 자전거를 타고 자동차 사이를 누비며 묵숨을 걸고 달리는 모습을 보면 자신의 한을 픽시를 통해 배설하고 있는 듯한 느낌을 받게 됩니다. 픽시의 매력을 십분 느낄 수 있는 영화인 것 같습니다.

픽시 언니들의 패션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피아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레인맨님 피아랑닷컴도 소개해주시고 감사합니다. =]
    레인맨님 짱! 드셈! ㅋㅋ^^

    2010.04.19 17:01 신고
  3. BlogIcon 블루버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전거가 참 예쁘네요.
    안그래도 요 몇일 자전거 살까 고민하고 있었는데...
    픽시는 너무 비싸보이네요..ㅎㅎ;;;;

    2010.04.19 17:42 신고
  4. BlogIcon G_Gatsby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전거가 컬러풀 하군요.^^
    저도 자전거좀 타고 다녀야 하는데...
    사는 곳 주변이 차들이 칼같이 다니는데라 말이죠.
    부족한 실력에 멀쩡한 차에 선을 긋고 다니지 않을까 해서 말이죠.^^

    2010.04.19 18:02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전거도 차량이지만 차도에서는 정말 조심해야죠. ^^
      저는 전용도로에서만 주로타다보니 맘놓고 즐기고 있습니다.
      바람을 가르는 느낌이 참 좋아요. ㅎㅎ

      2010.04.20 09:49 신고
  5. BlogIcon 세아향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세아향입니다.
    금요일날 잘 들어가셨죠?

    급 생각나서 블로그 구경왔습니다~ㅋ
    저녁 잘 보내세요~

    2010.04.19 18:16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날 전철타고 집에가는데 역마다 내렸다 탔다를 반복했습니다.
      왠 사람이 그리 많은지 고생 좀 했습니다. ㅋㅋ
      세아향님 즐거운 하루 보내시고 다음에 또 뵙겠습니다.

      2010.04.20 09:50 신고
  6. BlogIcon SniPeR_Li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거 정말 좋아하는데 !!!!!!!!
    이렇게 보니까 다시 구매욕구가 생겨나네여 ㅠㅠㅠ
    부품이 좀더 저렴하게 들어오면 좋겠는데
    어여빨리 돈을 모아서 타보고 싶네여

    2010.04.19 19:20
  7. BlogIcon Whitewnd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리플이 넘많다!! 반만 떼주세요...............
    근데 기어도 브레이크도 없는 자전거로 대도시의 도로변을 두두두두 달리면
    큰사고날텐데

    영화니까 가능한듯?^^;;

    전 아직 잘 모르겠어요 자전거에 왜 몇백만원씩 투자해야 하는지.....
    안타봐서 그런가봐요~ ㅋ

    2010.04.19 23:12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럴 수 없습니다. 제겐 너무 소중한 댓글들... ^^;

      스피커나 자동차 튜닝에 몇천만원씩 투자하는 사람도 있죠.
      그에 비하면 자전거는 약한 편이죠. ㅎㅎ
      자신이 아끼고 좋아하는 것에 투자하는 돈은 고스란히 자기만족으로 돌아온다고 생각합니다. 흐흐

      2010.04.20 09:59 신고
  8. BlogIcon 묵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젠 자전거가 예전보다 다양한 연령층에게 관심을 많이 받는거 같아요~
    저도 자전거가 한대 있지만,
    나만의 자전거로 만들기 유용한 픽시도 한대 가지고 싶네요~ㅎㅎ

    2010.04.20 00:03 신고
  9. BlogIcon 피아노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심플한 디자인인데 뭔가 좀 좋아보이면서 젊어보이는 자전거네요.
    좋긴 한데 중고차값!! -.-;

    2010.04.20 00:44
  10. BlogIcon 5월12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컴에선 플래쉬10이 안되는건지....아니면 다음 스타일검색 부빅젯이 안되는건지 모르겠으나....
    로딩이 안되는 관계로 추천이 안되네요.....ㅡ.ㅡ;;

    2010.04.20 01:53
  11. BlogIcon Zorr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뿐 자전거들이 많이 보이네요^^
    근데 좀 비쌀듯....

    2010.04.20 01:55 신고
  12. BlogIcon rind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만의 자전거, 신선한 느낌이에요.
    화려하고 다양한 디자인도 가능하니 매력적이군요.
    비싼 자전거에는 다 나름의 이유가 있다던데.. 픽시 한 번 타보고 싶어요 ^^

    2010.04.20 01:59 신고
  13. BlogIcon 햄톨대장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날씨도 풀리고 저도 자전거타고 씽씽 질주하고 싶군용!
    픽시 참 이쁜데요~^^

    2010.04.20 10:02
  14. BlogIcon bea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쌀거같아..침만 질질.. ㅋ

    2010.04.20 10:09 신고
  15. BlogIcon 황팽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픽시 자전거 예쁘긴 한데
    픽시 타시는 분 특징이
    아무래도 스타일을 신경 쓰시는 분들이 많으셔서 그런지
    안전도구를 전혀 안 하시고 차도 씽씽 달리시던데
    가끔 보면 아슬아슬해보이고 굉장히 위험해 보이더라고요.

    2010.04.20 18:26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겉멋만 잔뜩 든 아이들은 좀 그렇죠.
      저야 브레이크 필수로 달고 다닙니다.
      솔직히 저도 헬멧은 잘 안쓰는데
      자전거 전용도로만 이용하긴 하지만 그래도 쓰긴 해야겠죠. ㅎㅎ

      2010.04.21 07:37 신고
  16. BlogIcon visualvoyag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갖고 싶은 욕망이 불끈이고....
    돈은 엄꼬요.ㅠㅠ;;; ㅋㅋㅋ
    근데 내리막길에서도 밟아야 하는 거에요???
    음..... 다리도 쉴 틈이.... 없군요...

    2010.04.20 21:47 신고
  17. BlogIcon Lami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지않아도 자전거를 사려고 고민중이었는데 새로운 선택지가 하나 더 나와버렸네요. ㅠ

    2010.04.21 01:34 신고
  18. 힛걸짱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우 위험하기때문에......조심해서 타시길

    2010.04.24 09:21
  19. schw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픽시 타는 사람들 정말 많아 보이더군요.
    개인적으로 겉멋만 든 사람들로 보여서 좋아모이지 않습니다.

    2010.05.06 22:12
  20. 잘보고가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하나 장만할라고 열심히 알바뛰는 중임ㅋ
    그런데 픽시와는 관계없는데
    동영상 배경음악은 뭔지 알수있을까요?ㅋ

    2010.06.08 21:53
  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픽시알아보고있는데, 퀵실버나 조쉬가 타는 자전거는
    어디껀지알수없을까요 저런흰색으로된자전거 한참구하고있거든요............
    혹시어제 kbs자전거다큐보셨나요 그때잠시나왔던흰색같은.....
    딱저스타일원하는데 구할수없을까요 ㅠㅠㅠ혹시 모델이름이라도아시면....혹시 동영상스크랩은어떻게가능할까요

    2010.07.02 16:33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글쎄요.. 정확한 모델명은 저도 잘 모르겟습니다.
      워낙 옛날에 나온 영화라 클래식 중에서도 클래식일 거에요.
      동영상은 유투브에서 검색해보시면 많이 나올겁니다. ㅎㅎ

      2010.07.02 18:47 신고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