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을 지배하다



ⓒ Daum view. All rights reserved.

2006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Daum view 연말 시상식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더불어 지난 11월 5일부터 '2010 view 블로거대상' 후보 추천 이벤트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2010년 한 해 동안 눈부신 활약을 펼친 블로거를 또다른 블로거가 직접 추천할 수 있는 기회입니다. 저 또한 평소 눈여겨보던 블로거가 있습니다. 물론 한두명이 아니죠. 아주 많습니다. 그중에서 누구를 추천해야 할까 곰곰히 한번 생각해봤습니다. 별로 고민할 것도 없더군요. 다음뷰를 대표하는 영화 블로거 '페니웨이™'님이 바로 떠올랐습니다.

영화 블로거 하나, Reignman

Reignman, 접니다. 영화블로거입니다. 작년 말 '유익한 영화 리뷰들을 올려주는 블로거'라는 명목으로 베스트 view블로거에 선정이 되었고, 2010년 들어서 현재까지 다음뷰에 발행한 영화 글이 160개 정도 됩니다. 최근들어 영화에만 치중하기 보다는 문화 전반적인 내용을 다루고 있는데 어쨌거나 저는 영화 블로거로서의 자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런데 그 자부심도 이분 앞에서는 내세울 만한 것이 못됩니다.

영화 블로거 둘, 페니웨이™

페니웨이™, 영화블로거입니다. 2007년 여름이 시작되기 전, 영화 블로그를 개설하여 3년 넘게 한결같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블로거입니다. 3년연속 티스토리 우수 블로거 선정을 비롯한 다채로운 수상 경력들이 그의 꾸준한 활약을 대변해주고 있습니다. 그는 2008년 5월 '영화, 애니, 드라마, 만화에 대한 리뷰와 새로운 뉴스들이 발빠르게 올라온다'라는 명목으로 베스트 view블로거에 선정이 되었고, 2010년 들어서 현재까지 다음뷰에 발행한 영화 글이 160개 정도 됩니다. 전체 글수는 729개이며, 그중 337개의 글이 다음뷰 베스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Les Films Ariane. All rights reserved.

영화블로거가 추천하는 영화블로거

view블로거대상 후보를 추천하는 포스팅을 작성하면서 앞서 제 소개를 간단히 한 이유는 추천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기 위함입니다. 무슨 말인가 하면 다음뷰에서 나름 열심히 활동한 영화블로거인 제가 같은 영화블로거인 페니웨이™님을 추천하는 것은 그만큼 믿을 만한 추천이라는 것입니다. 그가 얼마나 좋은 영화 글들을 쓰고 있는지, '페니웨이™의 In This Film'이 얼마나 훌륭한 영화 블로그인지 저보다 더 잘 알고 있는 사람은 없습니다. 심지어 페니웨이™님보다 제가 더 잘 알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이른바 '파워 블로거'라고 하는 영향력 있는 블로거는 아주 많습니다. 하지만 제가 생각하는 파워 블로거의 기준을 넘어서는 블로거는 그렇게 많지 않습니다. 저는 ⓐ 양질의 컨텐츠를 ⓑ 꾸준히 만들어 ⓒ 많은 사람들과 소통하는 블로거를 파워 블로거라고 생각합니다. 앞서 제시한 삼박자를 고루 갖추지 못한 블로거는 파워 블로거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페니웨이™님은 삼박자를 고루 갖추고 있습니다.

  • 양질의 컨텐츠
그는 영화 전문가가 아닙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의 글은 상당한 퀄리티를 자랑합니다. 3년 넘게 영화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다보니 영화와 영화 글에 대한 시야가 넓어지는 것은 어찌보면 당연한 결과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얼마 전에 네이버의 잘나간다는 영화 블로그에 가본 적이 있는데 최신 영화 포스터와 스틸샷, 트레일러 등을 올려놓는 것이 포스팅의 전부였습니다. 정말 퀄리티 떨어지는 포스팅인데다가 저작권법에 위배되는 어처구니 없는 포스트가 아닐 수 없었습니다. 리뷰는 그저 스토리를 옮겨적는 수준에 길기만 엄청 길더군요. 그런데 방문자와 댓글은 참 많았습니다. 파워블로거라고 다 같은 파워블로거가 아닙니다. 허울 뿐인 파워블로거가 참 많은 것 같습니다.

  • 꾸준함
아무리 좋은 글을 쓰더라도 꾸준함이 없다면 파워 블로거가 아니겠죠. 페니웨이™님은 3년연속 티스토리 우수 블로거에 선정되었고, 한달에 20~30개의 글을 꾸준히 발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그는 2007년 10월 부터 연재하기 시작한 '괴작열전'이라는 코너를 100회 이상 연재하는 괴력을 선보이기도 했습니다. 특정 테마의 칼럼을 100회 이상 연재하기 위해서는 엄청난 끈기와 노력이 필요합니다. 저도 비슷한 영화 포스팅을 해봐서 아는데 시간도 많이 소요되고 어지간한 정성으로는 불가능한 일입니다. 그는 현재 '고전열전'과 '속편열전'이라는 글도 연재하고 있는데, 이 세 가지 '열전' 시리즈는 모두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 소통
블로그 운영의 가장 큰 묘미는 소통에서 비롯됩니다. 댓글만 많다고, 또 댓글만 많이 달고 돌아다닌다고 소통이 활발한 것은 아닙니다. 무엇보다 얼마나 진정성 있는 댓글로 의견을 주고 받느냐가 중요합니다. 저는 자신의 블로그에 달린 댓글에 아무런 반응이 없는 블로그는 찾아가지 않습니다. 열심히 글을 읽고 시간과 정성을 들여 의견을 남겼는데도 반응이 없다면 찾아갈 이유가 없겠죠. 이건 소위 '답방'과는 별개의 문제입니다. 답방으로 답글을 대신한다는 것은 잘 이해가 되질 않습니다. 어쨌든 제가 지적한 잘못된 소통의 방식을 페니웨이™님의 블로그에서는 찾아볼 수 없습니다. 다행이죠. 2,500명이 넘는 RSS구독자를 보유한 그는 자신의 글에 남겨진 소중한 댓글 하나하나에 답글을 달아주고 있습니다.

ⓒ 페니웨이™. All rights reserved.

블로거대상에 꼭 필요한 그 이름, 페니웨이™

현재 '페니웨이™의 In This Film' 블로그에 존재하는 글의 수만 962개입니다. 그만큼 소개할 것이 많은 블로그이고, 미처 소개하지 못한 부분이 정말 많습니다. 하지만 이정도면 view블로거대상에 추천할 만한 이유는 충분히 언급해드린 것 같습니다. 다음뷰에는 라이프, 문화/연예, IT/과학, 스포츠, 경제, 시사 등 모두 6개 채널이 존재합니다. 페니웨이™님이 view블로거대상 후보에 노미네이트된다면 당연히 문화/연예 부문에 지명되겠지만 그는 그 어떤 분야의 블로거와 비교해봐도 부족함이 없습니다. 전체 대상을 주더라도 아깝지 않은 최고의 블로거입니다. 블로거대상에 꼭 필요한 그 이름, '페니웨이™'입니다.

페니웨이™ 블로그 ☞ http://pennyway.net/
페니웨이™ 다음뷰 ☞ http://v.daum.net/my/pennyway

※ 본문에 사용된 모든 이미지는 인용의 목적으로만 사용되었으며, 그 모든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 있음을 밝힙니다.

    본 블로그는 모든 컨텐츠의 무단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출처를 밝히더라도 스크랩 및 불펌은 절대 허용하지 않으며, 오직 링크만 허용합니다.
    또한 포스트에 인용된 이미지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미지를 사용할 경우 저작권 표시를 명확히 해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여행과 사진, 그리고 영화를 이야기하는 블로그 '세상을 지배하다'를 구독해 보세요 =)
    양질의 컨텐츠를 100% 무료로 구독할 수 있습니다 ▶ RSS 쉽게 구독하는 방법 (클릭)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DDing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레인맨님의 소개로 좋은 블로거분을 알게 되었군요.
    영화 한편 읽으러 가 봐야 겠습니다. ^^

    2010.11.21 07:51 신고
  2. 대빵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결과 있기를 바라겠습니다.

    2010.11.21 07:55
  3. BlogIcon 페니웨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걱! 이....이거 왜 이러셔요. ㅠㅠ

    2010.11.21 08:23
  4. BlogIcon 미스터브랜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유명한 영화블로거시죠..저두 추천 한 방 꾸~~욱 누르고 갑니다.^^

    2010.11.21 11:04 신고
  5. BlogIcon G-Kyu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정말 대단하신 블로거이십니다!
    대상 받으시는 것 아닐까요 ^^

    2010.11.21 11:05 신고
  6. BlogIcon souli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 보고 어떤 글일까 보고 들어왔는데, 페니웨이님이 추천 대상이시군요.
    저 역시 페니웨이님의 괴작 열전을 큭큭 되며 보았던 기억이 있어서 반갑네요.

    동종의 일을 하고 있는 타인을 추천하는 일은, 추천 받은 이와 추천 하는 이 모두를 높이는 일인 것 같습니다.
    두 분 모두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랍니다^^

    2010.11.21 13:31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괴작열전은 같은 영화 블로거로 정말이지 부럽고 고마운 연재가 아닐 수 없습니다.
      가끔은 질투를 느끼기도 합니다. ^^;
      또한 괴작열전은 in this film의 랜드마크와도 같은 요소가 아닐까 싶어요. ㅎㅎㅎ

      2010.11.21 14:55 신고
  7. BlogIcon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그 명성만으로 알고 있는 분이었는데 추천으로 자세히 소개해 주셨네요.
    근데 포스트 내용중에 댓글에 답글을 안다는 것에 대한 질책 저를 뜨끔하게 하네요^^
    저는 답글 대신에 답방만 하는 경우가 가끔 있어서 말이죠^^

    즐거운 휴일 저녁 되세요^^

    2010.11.21 17:38 신고
    • BlogIcon Reign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 부분은 블로거들마다 다르게 생각할 수 있는 부분이고
      제 개인적인 견해이니 너무 신경쓰지 마세요. ^^;
      그럼 얼마 남지 않은 휴일 잘 보내시구요. ㅎㅎ

      2010.11.21 18:57 신고
  8. BlogIcon 굴뚝토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페니님같은 분이 아직도 대상(?)을 못 받았다는 게 신기하네요. 전 예전에 받을 수 있는 상은 다 받으신 줄 알고 잇었습니다..ㅎㅎㅎ

    2010.11.21 19:31
  9. BlogIcon 윤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렌맨님이 추천하는 페니웨이님을 저도 응원하겠습니다 ^^

    2010.11.21 21:42 신고
  10. BlogIcon 신럭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페니웨이님 꽤나 오래 꾸준히 글을 발행하시는 분!!
    더불어 레인맨님도 추천해드리고 싶군요~

    2010.11.22 00:00 신고
  11. BlogIcon 책쟁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분 소개 받고 갑니다. ^^

    2010.11.22 06:13
  12. BlogIcon 선민아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Reignman와 페니웨이님 두분다 대상감이죠~~

    2010.11.22 09:51
  13. BlogIcon 무예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결과 ^^ 화이팅

    2010.11.22 10:55
  14. BlogIcon Uplus 공식 블로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저는 처음 뵀어요~ 찾아가서 좋은 글들 읽어봐야겠네요 :)
    레인맨님의 추천이니 기대감이 한가득입니다!

    2010.11.22 17:01 신고
  15. BlogIcon 바람처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추천합니다 ^^
    이번에 페니웨이님과도 같이 프로젝트를 하는게 있어서 친근하네요~

    2010.11.24 10:07 신고
  16. BlogIcon supab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친구들 중 같이 영화 이야기하는 녀석들은 페니웨이님 이미 다 알고 있더군요..
    레인맨님도, 페니웨이님도 말이 필요없는 블로거죠 ㅎ

    2010.11.25 00:13

1 ··· 18 19 20 21 22 23 24 25 26 ··· 91 

카테고리

전체보기
영화
여행
사진
그외